슈퍼레이스 & 전라남도, '2018 전남 GT' 성공개최 협약식 가져

최상운 2018-03-0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2018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조직위원회인 ㈜슈퍼레이스는 7일 서울시 중구 CJ제일제당센터에서 협약식을 열고 전라남도와 '전남GT'(Grand Touring) 성공개최를 위해 힘을 모으기로 약속했다.

(사진 설명 : 왼쪽부터 김양수 전라남도 모터스포츠담당관, 김준호 ㈜슈퍼레이스 대표)

국내 최고 수준의 모터스포츠 축제인 전남GT와 국내 최고의 모터스포츠 대회인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이 만나면서 오는 9월 9일 전남 영암의 코리아인터내셔널서킷(KIC)에서 열릴 전남GT가 벌써부터 기대를 모으게 됐다.

전남GT는 전라남도가 오랜 기간 쌓아온 모터스포츠 이벤트 개최 및 운영 경험을 바탕으로 지난해부터 시작된 모터스포츠 축제다. 경주장 활성화를 위한 중장기 발전계획의 중심으로 아시아 최고 수준의 국제대회로 육성하고자 지난해 창설한 행사다.

또, 전라남도는 국제공인 1등급인 국내 최고의 서킷에서 포뮬러 원(F1) 대회를 치러내며 모터스포츠에 대한 높은 이해도와 운영 노하우를 갖추고 있다. 그 동안 쌓은 경험을 자양분 삼아 전남GT를 지역의 대표 축제로 성장시켜나가고 있다. 지난해에도 모터사이클 경주와 오프로드 레이스 등 다양한 모터스포츠 경기를 비롯해 흥미를 끄는 부대행사들을 다수 준비해 호평을 얻었다.

국내 최고의 모터스포츠 대회를 주관하고 있는 슈퍼레이스가 전라남도의 초청을 받아 전남GT에 참가하면서 축제의 즐거움을 한껏 끌어올릴 것으로 기대된다. 슈퍼레이스는 올해 전남GT를 통해 아시아 유일의 스톡카 경주이자 국내 최상위 레벨인 슈퍼 6000 클래스의 6라운드 경기를 진행하기로 했다. 전남GT에서 정규라운드 경기를 치르는 것이 지난해와 크게 달라진 점이고, 슈퍼 6000 이외의 클래스 경기는 열리지 않는 것이 특징이다. 시즌이 막바지로 향하며 슈퍼 6000 클래스의 순위다툼이 치열한 시점이기 때문에 더욱 박진감 넘치는 경기가 예상된다.

이날 협약식에 참석한 김양수 전라남도 모터스포츠담당관은 "전남GT를 도민과 함께 만드는 지역 대표 축제이자 특색 있는 이벤트로 만들어 나가려는 계획"이라면서 "국내 최고의 모터스포츠 대회인 슈퍼레이스와 힘을 합하면서 더욱 풍성하고 흥미로운 행사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김준호 ㈜슈퍼레이스 대표는 "국내 최고의 서킷을 보유한 전라남도는 모터스포츠 발전에 힘써왔다"면서 "남녀노소가 즐길 수 있는 스포츠이자 엔터테인먼트로 발전시켜 나가려는 슈퍼레이스의 의지와 전라남도의 지향점이 같다고 생각한다. 상호협력하며 함께 발전하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현대자동차(주)가 23일 부산광역시의 도심형 수소충전소 'H 부산 수소충전소'(부산 사상구 소재)의 준공식을 갖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간다.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대표 백정현)는 자동차 정비기술 전문인력 육성을 위한 산학협력 인재양성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자동차를 전공하는 고등학교 학생들을 대상으로 순수전기차 특화 교육을 제공했다고 밝혔다.
현대자동차는 장차 한국 자동차 산업의 주역이 될 전국의 자동차 관련 학과 대학생 160명을 초청해 '전국 대학생 자동차 테크 드림 스쿨'을 진행한다고 23일 밝혔다.
기아자동차㈜는 추석 연휴를 맞아 총 300대의 귀향 차량을 고객들에게 무상 대여해주는 5박 6일 시승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SK엔카 직영 온라인 플랫폼 SK엔카닷컴(대표 김상범)이 SK엔카 플랫폼에서 거래된 차량의 평균 판매 기간을 조사한 결과 현대 팰리세이드가 평균 판매 기간이 가장 짧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23일 밝혔다.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