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츠, 2018 제네바모터쇼서 새로운 'AMG 라인업' 모델 공개

최상운 2018-03-0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메르세데스-벤츠가 제88회 2018 제네바 모터쇼에서 점차 세분화되고 있는 소비자 니즈에 맞는 다양한 신차들을 세계 최초로 선보인다.

메르세데스-벤츠는 보다 다변화된 메르세데스-AMG의 신차를 다수 공개하며 더욱 새로워지고 강력해진 메르세데스-AMG 라인업을 완성했다. 메르세데스-AMG가 독자 개발한 최초의 4도어 쿠페 모델인 '메르세데스-AMG GT 4도어 쿠페(Mercedes-AMG GT 4-Door Coupé)'를 선보이며 성공을 거두고 있는 AMG GT 패밀리에 새로운 라인업을 추가했다. 또한, 역사상 가장 큰 변화를 거친 전설의 오프로더인 '메르세데스-AMG G 63(Mercedes-AMG G 63)'과 파워풀한 성능의 '메르세데스-AMG C 43(Mercedes-AMG C 43)'이 월드 프리미어로 공개됐다.

한층 향상된 효율성을 자랑하는 신형 엔진을 탑재하고 S-클래스와 동일한 수준의 반자율주행 시스템을 적용하는 등 상품성을 대폭 강화한 C-클래스의 부분변경 모델인 '더 뉴 C-클래스(The New C-Class)' 또한 최초로 소개되며 전 세계의 높은 주목을 받았다.

이 밖에도, 메르세데스-벤츠는 메르세데스-벤츠의 전기차 브랜드 'EQ'를 기반으로 하는 다양한 전동화 차량을 공개했다. 메르세데스-벤츠의 최첨단 하이브리드 기술과 최신 디젤 엔진을 결합하여 효율성을 극대화하고, 순수 전기모드로 약 50km 주행이 가능한 E-클래스와 C-클래스의 디젤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양산형 모델을 공개하며, 2022년까지 전체 라인업의 전기 구동화를 실현하기 위한 메르세데스-벤츠의 브랜드 전략을 더욱 구체적으로 선보였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대표이사 사장 디미트리스 실라키스)는 해운대 전시장을 부산 지역 최초의 디지털 쇼룸으로 리뉴얼 오픈했다고 밝혔다.
폭스바겐코리아는 공식 인증 중고차(VW Approved) 홈페이지를 오픈한다고 22일 밝혔다.
헬스케어 전문 브랜드 밸런스온은 지난 21일 서울 여의도 국회헌정기념관에서 진행된 '2018 대한민국 명가명품 대상'에서 헬스케어명가/세계일류제품 부문 대상을 차지했다고 밝혔다.
현대·기아차가 신차품질조사에서 최상위권에 오르며, 글로벌 최고수준의 품질경쟁력을 다시 한 번 증명해보였다.
현대자동차㈜가 버스 이용 승객의 안전을 위해 지자체와 함께 이달 26일까지 전국에서 운행 중인 현대차 시내버스 4천 여 대를 대상으로 '특별 안전 점검 서비스'를 실시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