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Made in 창원 페스티벌] 대림바스, 여유 있는 라이프 스타일의 맞춤형 비데 및 세면대 소개

유은정 2018-03-13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대림 B&Co는 3월 7일(수)부터 9일(금)까지 창원컨벤션센터(CECO)에서 열리는 'Made in 창원 페스티벌'에 참가해 비데와 세면대를 선보였다.

대림 B&Co는 대한민국 욕실의 역사를 함께한 위생도기 전문 기업으로 편리하고 개개인의 라이프 스타일에 맞춘 욕실을 제안하고 있다. 동시에 다양한 절수 기술로 물 사용량을 최소화하는 친환경 제품을 선보인다. 이번 전시에서는 1평의 작은 욕실 공간에 100가지 고민을 넣은 공간을 선보였다.

비데의 특징은 인체감지 자동 시트 커버, 누전차단, 동결방지, 저온화상 방지 등 자가진단, 공기방울 세정, 강력탈취 필터, 향균 노출등의 효과가 있다. 또한 사용자에 맞춘 분사 위치와 온도, 도기표면의 향군, 방오 특수코팅으로 더욱더 편리한 욕실 환경을 제공한다. 세면대의 특징은 탑카운터, 언더카운터, 세미카운터 등 다양한 모양을 선택할 수 있으며 평면붙임형, 코너붙임형 등 위치도 조절할 수 있다. 이번 전시에는 세면대 하나에 비누받침대와 선반, 샤워기가 탑재돼 있는 수전 일체형 세면대를 선보였다.

한편, '2018 Made in 창원 페스티벌'은 창원지역의 생산 제품 정보제공과 인지도 확산을 위한 전시회며 시민들이 좋은 품질의 상품을 저렴한 가격에 접할 수 있어, 창원시의 시장경제 활성화가 기대된다. 또한, 전시회에 참가한 중소기업은 해외 글로벌 바이어들과 만나 최대의 마케팅 및 컨설팅 효과를 얻을 것으로 전망된다. 전시회 부스는 △지역대표기업관 △히든챔피언관(헬스케어존, IoT/VR존, 3D/드론존, 수송존, 생활용품존, 뷰티패션존, 식품존), △농/수/특산물관 △전통시장관 △사회적/장애인기업관 △창작공예관 등으로 구성돼 있다.

→ '2018 Made in 창원 페스티벌' 뉴스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분명 현실이 아님을 인지하고 있지만 관객들은 현실보다 더 큰 감동과 놀라움을 경험하고 있다.
멀티캠의 브랜드 고프로(GoPro)는 화이트 크리스마스를 기원하는 네이버 포스트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12일 밝혔다.
스마트팩토리 전문기업 울랄라랩(주)(대표 강학주)는 산업용 분석엔진 '스나이프(Snipe)'가 적용된 스마트공장 플랫폼 '윔팩토리(wimfactory)'의 소프트웨어와 하드웨어 모두 1.5 버전으로 업그레이드 출시하
일성(대표 지영배)은 지난 5일 성남 밀리토피아 호텔에서 열리는 '제10회 MIK 2018 컨퍼런스&네트워킹 시즌2(MIK 2018 Conference&Networking 시즌2)'에서 국내 순수 기술
블랙베리는 '보안 인증 관리 시스템(SCMS: Security Credential Management System)' 서비스로 '스마트 시티'와 '지능형 교통 제어 시스템(Intelligent Transportati
오는 12월 5일(수) '제10회 MIK 2018 컨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