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스바겐그룹, 전기차 전략 '로드맵E' 추진 가속화

최상운 2018-03-15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폭스바겐그룹 마티아스 뮐러(Matthias Müller) 최고경영자(CEO)는 지난 13일(현지시간) 베를린에서 열린 연례 기자간담회에서 e-모빌리티 기업으로의 변화 추진 상황과 향후 투자 계획을 발표했다.

(사진 설명: 왼쪽부터 폭스바겐그룹 마티아스뮐러 CEO, 프랑크비터 CFO)

폭스바겐그룹은 2022년까지 전기차 생산 공장을 전 세계 16곳으로 확대한다. 현재 전기차를 생산 중인 공장 3곳에 더해, 앞으로 2년 내 그룹의 9개 공장에 전기차 생산을 위한 설비를 구축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유럽과 중국 내 친환경 전기차 수요 대응을 위해 배터리 제조사와의 파트너십 체결을 완료했다. 현재까지 체결된 계약은 약 200억 유로에 달하며, 북미지역 수요 대응을 위한 전기차 배터리 공급 계약도 곧 결정될 예정이다.

그룹은 지난해 가을, 포괄적 전기차 추진 전략인 '로드맵E(Roadmap E)'를 발표하며 80종의 새로운 전기차를 출시하고 2025년까지 연간 300만대를 판매하겠다고 밝힌바 있다. 올해에는 3개의 순수 전기차를 포함, 총 9개의 새로운 전기차 모델이 추가될 예정이다. 여기에는 3월 초 제네바모터쇼에서 선보인 아우디 e-트론(e-tron)과 포르쉐 미션 E(Mission E), 폭스바겐 I.D 비전(I.D. VIZZION)과 같은 혁신적인 모델이 포함된다.

2019년부터는 그룹 내 브랜드에서 거의 매달 새로운 전기차가 출시된다. 폭스바겐그룹은 12개의 브랜드와 이들의 광범위한 시장 진출을 발판으로 삼아 향후 몇 년내 전기차를 빠르게 대량 공급한다는 방침이다.

한편, 그룹은 기후변화에 대응하기 위한 하나의 해결책으로서 기존 내연기관 개선에 대한 투자도 지속한다. 미래 모빌리티에 대한 투자와 더불어 기존 엔진과 차량 개발을 위해 올해 200억 유로를 포함, 향후 5년간 총 900억 유로를 투자할 계획이다.

마티아스 뮐러 CEO가 이끄는 그룹 내 별도 위원회에서는 디지털화 개발에 주력하고 있다. 그는 "미래 모빌리티는 폭스바겐그룹과 함께 그 모습을 갖춰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가장 대표적인 예시는 폭스바겐그룹의 첫 번째 자율주행 컨셉트카 '세드릭(SEDRIC)'으로, 이 차가 제안하는 미래 모빌리티의 개념은 그룹의 각 브랜드에서 정교화되어 시장에 선보이게 될 것이다.

2016년 시작된 그룹 전체에 걸친 변화 전략인 '투게더-전략 2025(TOGETHER-Strategy 2025)'는 더욱 구체적이고 실질적인 성과를 보이고 있다. 이 전략은 폭스바겐그룹이 필요로 하던 대대적인 개혁을 가지고 왔다. 뮐러 CEO는 2017년을 매우 만족스러운 해라고 표현하며 우리는 경쟁력을 확보했다고 강조했다. 특히, 로드맵E를 통해 전기차 부문에 있어서 강력한 추진력을 확보했다.

마티아스 뮐러 CEO는 "우리는 안정적 재정과 전략적 위치를 확보했다"라며 "우리는 변화하고 있으며, 앞으로 더 많은 계획을 가지고 있다. 폭스바겐그룹이라는 거대한 조직의 변화는 미래를 향해 순항 중"이라고 강조했다.

폭스바겐그룹은 디젤 이슈로 인한 막대한 현금 지출에도 불구하고 2017년 말 순유동성 224억 유로를 기록하며 변화를 위한 재정을 확보했다. 프랑크 비터(Frank Witter) 최고재무책임자(CFO)는 "2017년 결과가 말해주듯이 우리는 능동적으로 변화를 만들어나가고 있다"며, "2018년에도 이러한 노력을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최종식)가 2019 티볼리 광고영상 SNS 인증샷 이벤트를 실시하고 고객 참여 마케팅을 통한 신모델 알리기에 나선다.
현대차가 웨이레이와 상호협력을 위한 전략적 투자를 단행하고, 차량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에 최첨단 비쥬얼 테크놀러지를 융합, 운전자에게 전혀 새로운 가치를 제공하기 위한 첫 발을 내딛는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대표이사 사장 디미트리스 실라키스)가 '2018 한국품질만족지수' 수입 자동차 애프터세일즈 서비스 부문에서 3년 연속 1위로 선정됐다.
전자지도 및 내비게이션 소프트웨어 전문기업 맵퍼스(대표이사 김명준)는 추석 연휴를 앞두고 아틀란 전자지도 정기 업데이트를 실시한다고 19일 밝혔다.
아우디 코리아(대표 세드릭 주흐넬)가 아우디가 브랜드 최초로 공개하는 양산형 순수 전기구동 모델인 '아우디 e-트론'을 9월 17일(현지 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월드 프리미어 행사 '더 차지 (The Charg
한국정보통신진흥협회(회장 박정호, 이하 KAIT)는 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