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레이스 챔피언십, 캐주얼 데님 브랜드인 버커루와 공식 의류 스폰서십 협약

최상운 2018-03-2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을 주관하는 ㈜슈퍼레이스가 28일 서울시 중구 CJ제일제당 센터에서 오리지널 빈티지 캐주얼 데님 브랜드인 버커루(한세엠케이)와 공식 의류 스폰서십 협약을 맺었다.

(사진 설명 : 왼쪽부터 김지원 한세엠케이 상무, 김준호 슈퍼레이스 대표)

김준호 슈퍼레이스 대표와 김지원 한세엠케이 상무는 28일 오전 서울시 중구 CJ제일제당 센터에서 만나 올해도 변함없이 함께 손잡고 달려나가기로 약속했다. 이날 협약을 통해 버커루는 2018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의 파트너로서 공식 의류를 후원하며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슈퍼레이스와 인연을 이어가게 됐다.

국내 최대 규모의 모터스포츠 대회인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은 모터스포츠의 역동적이고 남성적인 이미지와 레이싱 모델들의 여성적인 아름다움을 동시에 선사해왔다. 진(jean)의 빈티지한 이미지를 바탕으로 다양한 스타일을 창조해 온 버커루의 디자인은 생동감 넘치는 슈퍼레이스 경기장의 분위기와 조화롭게 어우러지며 대중들의 관심을 모았다. 지난해와 마찬가지로 슈퍼레이스와 버커루는 올해 다양한 이벤트를 함께 진행하며 브랜드의 정체성을 다지고 인지도를 확장해나갈 계획이다.

지난 시즌 평균관중 1만명을 돌파한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이 올해 가족단위 관중들을 위한 즐길거리를 강화하면서 대중화에 집중하고 있는 만큼 버커루와 더 큰 시너지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된다. 김준호 슈퍼레이스 대표는 "버커루의 의류 후원 결정에 감사 드린다. 모터스포츠에 대한 관심이 점점 높아지고 있는 만큼 올 시즌도 상호 협력하면서 '윈-윈'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지원 한세엠케이 상무는 "국내 최고, 최대규모의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에 버커루가 지난해에 이어 2년연속 후원사로 함께 하게 돼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 향후 발전할 수 있는 협력관계가 지속되길 희망한다"고 화답했다.

버커루와 함께 출발하는 2018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은 오는 4월 21일과 22일 에버랜드 스피드웨이에서 열리는 개막전으로 새 시즌의 문을 활짝 연다. 이후 인제스피디움, 영암 코리아인터내셔널서킷(KIC)을 오가며 오는 10월 말까지 총 9번의 경기를 펼친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한국지엠주식회사(이하 한국지엠) 노사는 23일 '2018년 임금 및 단체협약에 대한 교섭' 잠정합의를 이끌어냈다고 밝혔다.
BMW 그룹 코리아의 공식 딜러 도이치모터스가 지난 22일에 열린 '나이키 고 서울(GO SEOUL)'에 대회 운영 차량으로 친환경 순수 전기차 BMW i3를 지원했다.
현대자동차(주)가 4월 21~22일 이틀간 용인 에버랜드 스피드웨이 서킷에서 열린 '2018 현대 아반떼컵 마스터즈 레이스(이하 아반떼컵 마스터즈)' 개막전을 성황리에 개최했다.
자동차용품 전문기업 ㈜불스원이 오는 5월 8일까지 환경 자선 레이스인 '2018 몽골랠리(Mongol Rally)'에 도전할 참가팀을 모집하고 대회 참가에 필요한 기금 및 물품을 후원한다.
모바일 패션 전문 기업 슈피겐코리아(192440, 대표 김대영)는 중소벤처기업부가 주관하는 '2018년 글로벌 강소기업'에 선정됐다고 23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