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멕스의 '&보틀' 시리즈, 물병에 기능을 더하다

최영무 2018-04-02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47년 전통의 주방·생활용품 전문브랜드 코멕스(komax)가 새로운 개념의 물병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몇 년 전부터 텀블러와 함께 현대인의 필수품으로 자리잡은 물병은 학교·사무실 할 것 없이 어디서나 흔하게 사용되는 아이템으로 자리잡았다. 물병을 사용하는 소비자가 많아지면서 업계는 조금 더 감각적인 디자인을 선보이고, 더 나아가 새로운 기능까지 더한 제품을 소개하고 있다.

코멕스가 이번에 새롭게 선보인 물병은 '&보틀' 시리즈로, '새로운 기능과 물병의 결합'을 의미하는 직관적인 브랜드명 특징이다. '&' 앞에 제품의 특징적 기능이 담긴 명사를 사용하며, & 뒤는 제품이 갖는 기본 기능인 물병을 의미하는 명사 '보틀'을 동일하게 유지하는 형식으로 그 아이덴티티를 이어간다. 제품을 직접 보지 않고도 제품의 기능을 유추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보틀' 시리즈의 첫 제품인 '폰앤보틀'은 블루와 블랙 2가지 종류로, 물병 뚜껑에 휴대폰 거치 기능이 추가된 제품이다. 보틀을 휴대하고 다니다 영상이나 휴대폰 거치가 필요할 때 뚜껑에 부착된 거치대를 열어주기만 하면 되는데, 휴대폰 사이즈나 종류, 가로·세로 방향에 상관없이 편하게 거치할 수 있다. 식당에서 식사 전·후 만화 영상을 보며 기다리는 아이들, 도서관이나 독서실에서 휴대폰으로 강의를 보는 학생, TV 대신 휴대폰으로 미드·영화·뮤직비디오 등을 즐기는 자취생 등, 휴대폰이나 태블릿을 자주 활용하는 이들에게 아주 유용한 제품이라 할 수 있다.

코멕스의 '&보틀' 시리즈 두 번째 제품은 '스푼앤보틀'이다. '스푼앤보틀'은 외부에서도 편리하게 Tea를 즐길 수 있도록 디자인된 제품으로 물병에 스푼형 티인퓨저(차망)가 내장돼 있다.

스푼형 티인퓨저는 잎차를 담은 후 돌려 닫아, 물병에 넣으면 Tea가 잘 우러나 쉽게 즐길 수 있고, 유자차 같은 액상차는 스푼 기능을 그대로 활용해 원하는 양만큼 떠서 넣은 후 잘 흔들어주기만 하면 된다. 스푼의 손잡이 끝 부분은 음료를 마실 때 왈칵 쏟아지는 상황을 예방할 수 있는 속캡 형태로 디자인해 소비자의 편의성을 더욱 증대시켰다.

폰앤보틀과 스푼앤보틀의 몸체는 환경호르몬 의심물질인 비스페놀-A가 검출되지 않는 '트라이탄' 소재를 사용해 안전성까지 챙겼다.

코멕스는 이번에 출시된 2가지 종류 외에도 '&보틀' 시리즈를 지속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코멕스 관계자에 의하면, " '&보틀' 시리즈는 물병에 새롭고 유용한 기능을 접목해 현대인의 오감을 풍부하게 만족시키되, 그 과정에서 심플함을 제공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며, "앞으로도 소비자들의 삶을 풍요롭게 변화시킬 유쾌한 발상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라이프 기사

노트 브랜드 몰스킨이 아날로그 펜으로 기록한 내용을 디지털로 변환시켜 스마트 기기로 전송하는 스마트 펜, '펜 플러스 일립스(Pen+ Ellipse)'를 출시했다.
에이원이 '2018 서울 베이비 페어'에 참여해 최신 유아용품들을 선보인다.
리안이 현대홈쇼핑 17주년 특집으로 '리안 솔로 연속 완판 기념 특별방송'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47년 전통의 주방·생활용품 전문브랜드 코멕스(komax)가 본격 피크닉 시즌에 맞춰 아이스쿨러백 '피크닉메이트 피콕그린'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아이를 위한 안전성과 부모를 위한 편리함을 비롯해 세련된 디자인을 갖춘 유아용품이 소비자들을 사로잡고 있다.
(주)베이직테크는 '국제방송·음향·조명기기전시회(KO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