쏘카, 미세먼지 저감조치 발령 당일 서울 지역 친환경 전기차 무상 대여 제공

최상운 2018-04-05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쏘카가 오는 4월 말까지 미세먼지 저감 개선조치 발령일 당일 오전 10시부터 자정까지 사용 가능한 '아이오닉 일렉트릭' 차량에 대한 무료 대여 쿠폰을 제공한다. 쏘카가 전기차에 대한 주행 요금을 0원으로 할인 책정하고 있어 고객은 자기차량 손해면책 보험료만 지불하면 차량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이와는 별개로 식목일을 기념한 '내 손안에 맑은 서울' 프로모션도 함께 진행된다. 쏘카는 식목일 하루 동안 '아이오닉 일렉트릭'을 무료(자기차량 손해면책 보험료 별도)로 이용할 수 있는 쿠폰을 제공한다. 해당 쿠폰은 쏘카 어플 내 쿠폰북 페이지에서 당일 오후 9시까지 다운로드 가능하며 서울 시내에서 5일 00시부터 24시까지 24시간 동안 이용할 수 있다.

최근 미세먼지가 더욱 심해짐에 따라 서울시는 미세먼지 비상 저감조치를 시행하며 자율차량 2부제 진행 및 공공기관 주차장 폐쇄 등을 통해 대기오염의 방지를 위해 힘쓰고 있다. 쏘카는 이에 적극 동참하여 대기 오염을 막을 수 있는 전기차 차량 무료 제공을 통해 친환경 운전을 독려한다는 입장이다. 쏘카는 서울시가 운영하는 나눔카의 1, 2기 공식 사업자로서 공공 카셰어링 서비스를 통한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해 노력해왔다.

쏘카는 친환경 카셰어링 차량 확대를 인정받으며 국내 업계 최초로 환경부가 지정한 친환경 인증을 획득하기도 했다. 쏘카는 2018년에도 전기차를 대폭 확대하며 친환경 카셰어링 확산에 선도적인 역할을 다할 예정이다.

쏘카 관계자는 "연일 미세먼지가 이슈가 되고 있는 상황에서, 대기 환경을 위한 국가적 정책에 적극 동참하기 위해 아이오닉 일렉트릭 전기차 무료 대여를 결정했다"라며 "앞으로도 쏘카는 대한민국 1등 카셰어링 기업으로서 사회적, 환경적 가치를 높일 수 있도록 다양한 활동을 아끼지 않는 기업이 되겠다."고 전했다.

한편, 쏘카는 '즐거운 모빌리티 솔루션'을 추구하는 카셰어링 서비스로 지자체와의 협업을 통해 서울시 나눔카, 세종시 어울링카, 인천시 카셰어링 사업자로 활동하며 경제적, 환경적, 사회적 가치를 높이는 등 카셰어링 문화 정착에 앞서고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현대차는 독일 노르트하인 베스트팔렌 디자인센터가 주관하는 '2020 레드닷 어워드'의 디자인 콘셉트 분야 모빌리티ᆞ수송 부문에서 전기차 콘셉트카 '프로페시'가 최우수상을, 전기차 콘셉트카 '45'와 수소전용 대형트럭
업계 최초의 론칭 컬래버레이션 '올 뉴 렉스턴 랜선 쇼케이스X임영웅' 랜선 패널 참여 티켓이 오픈 1분 만에 완판됐다.
BMW 코리아(대표 한상윤)는 오는 26일 오후 2시 5분, 창립 25주년을 기념하는 10월 온라인 한정 에디션 3종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가 QM6와 XM3가 '차박'(차에서 숙박) 전용 액세서리를 추가로 선보였다.
현대자동차가 22일 상품성을 강화한 '2021 베뉴'를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했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