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미, 캘리그라피용 만년필 '조이 화이트' 2018 스페셜 에디션 론칭

최상운 2018-04-12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독일 프리미엄 필기구 브랜드 라미(LAMY)가 캘리그라피용 만년필 '조이(joy) 화이트'모델을 출시했다.

2018년 스페셜 에디션으로 출시하는 조이 화이트 만년필은 기존 캘리그라피용 만년필로 선보인 조이 블랙, 조이 알루미늄과 스타일을 차별화하여 산뜻하고 화사한 화이트 컬러가 특징이다. 쓰는 즐거움(joy)을 충분히 느낄 수 있도록 펜촉의 끝이 납작한 형태로 제작되어 일반 펜과 달리 가로-세로선 굵기 조절이 가능하다.

조이 화이트는 만년필 단품과 세트 구성으로 출시되며, 단품 5만 4천원, 세트 12만 원에 만나볼 수 있다. 이번 스페셜 에디션 세트에는 1.1mm, 1.5mm, 1.9mm의 다양한 펜촉과 함께 블랙, 터키, 바이올렛 3가지 컬러의 카트리지가 포함되어 있다. 스페셜 에디션 출시를 기념해 만년필 단품 구매 시 스틸닙을 추가 증정하며, 세트 구매 시 캘리그라피 워크북을 증정하는 프로모션도 함께 진행될 예정이다.

볼프강 파비안(Wolfgang Fabian)의 디자인으로 완성된 '조이(joy) 화이트'는 가볍고 견고한 ABS 플라스틱 재질을 활용해 우수한 내구성을 자랑한다. 납작한 펜촉의 부드러운 필기감과 더불어 길고 매끈한 바디는 균형감을 더해줘 개성 있는 서체를 표현하기에 가장 적합한 구조를 갖추고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라이프 기사

21, 22일 양일간 하남문화예술회관 광장과 주변 근린공원 일대에서 열린 하남문화재단 주최 '2018 제 3회 하남부침개박걸리페스티벌'이 지역 농특산물인 부추 농가와 전국 유명 막걸리 양조장이 참가한 가운데 주최측
(주)마이포브는 '제 27회 서울국제사진영상전(P&I 2018)'에 참가해 셀프촬영디바이스 '셀디(SELDI)'를 선보였다.
리안과 조이가 현대홈쇼핑에서 각 브랜드의 대표 제품으로 구성된 '리안X조이 콜라보 앵콜 방송'을 진행한다.
리안이 메탈 프레임과 가죽 소재 적용을 통해 고급스러움을 한층 강화한 휴대용 유모차 '그램플러스 블랙에디션'을 출시한다.
주방·생활용품 전문브랜드 코멕스(ikomax)가 글로벌 라이프스타일 SPA 브랜드 미니소에 상품을 공급하면서 채널 비즈니스를 확대하는 것으로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