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레이스 챔피언십, 신설 'BMW M Class' 넥센타이어 신고 달린다!

최상운 2018-04-13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2018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이 넥센타이어의 후원을 받는다.

김준호 ㈜슈퍼레이스 대표와 조명국 넥센타이어 상품기획담당 전무는 13일 서울시 중구 CJ제일제당센터에서 후원 협약식을 가졌다. 이번 후원 협약을 통해 넥센타이어는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의 신설 클래스인 BMW M Class에 앞으로 3년간 '엔페라 SUR4G' 타이어를 공급하게 됐다.

(사진 설명 : 왼쪽부터 조명국 넥센타이어 상품기획담당 전무, 김준호 슈퍼레이스 대표)

올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에 새롭게 개설된 BMW M Class는 BMW의 고성능 차량인 M4(F82) Coupe 차량이 출전하는 원메이크 레이스다. M Class는 BMW가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을 통해 선보이는 전 세계 최초이자 유일한 M4 원메이크 레이스다. 넥센타이어는 BMW M Class의 공식 타이어 후원사로 참여하면서 올해 열리는 6번의 레이스에서 기술력을 뽐낼 수 있게 됐다. 넥센타이어가 공급하는 엔페라 SUR4G는 3년여의 연구 개발을 거쳐 지난해 출시한 제품으로 그립력이 우수한 레이스전용 타이어다.

넥센타이어 상품기획담당 조명국 전무는 "넥센타이어의 우수한 기술력을 선보이고자 BMW M Class 원메이크 레이스를 후원하게 됐다. 극한의 레이싱 조건을 기반으로 지속적으로 혁신적인 기술력을 선보이겠다"라며 "레이싱을 통해 국내외 팬들과 소통하는 기반을 확대해 가겠다"고 밝혔다.

슈퍼레이스 김준호 대표는 "M Class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넥센타이어가 후원사로 참여해 더욱 성공적인 대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을 통해 넥센타이어의 우수한 기술력이 더 널리 알려질 수 있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한국지엠주식회사(이하 한국지엠) 노사는 23일 '2018년 임금 및 단체협약에 대한 교섭' 잠정합의를 이끌어냈다고 밝혔다.
BMW 그룹 코리아의 공식 딜러 도이치모터스가 지난 22일에 열린 '나이키 고 서울(GO SEOUL)'에 대회 운영 차량으로 친환경 순수 전기차 BMW i3를 지원했다.
현대자동차(주)가 4월 21~22일 이틀간 용인 에버랜드 스피드웨이 서킷에서 열린 '2018 현대 아반떼컵 마스터즈 레이스(이하 아반떼컵 마스터즈)' 개막전을 성황리에 개최했다.
자동차용품 전문기업 ㈜불스원이 오는 5월 8일까지 환경 자선 레이스인 '2018 몽골랠리(Mongol Rally)'에 도전할 참가팀을 모집하고 대회 참가에 필요한 기금 및 물품을 후원한다.
모바일 패션 전문 기업 슈피겐코리아(192440, 대표 김대영)는 중소벤처기업부가 주관하는 '2018년 글로벌 강소기업'에 선정됐다고 23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