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니소 with 코멕스, 최고의 파트너를 만나다!

최영무 2018-04-16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주방·생활용품 전문브랜드 코멕스(ikomax)가 글로벌 라이프스타일 SPA 브랜드 미니소에 상품을 공급하면서 채널 비즈니스를 확대하는 것으로 밝혔다.

코멕스는 밀폐용기·물병·고무장갑 등 총 700여 종의 주방·생활용품을 제조 및 판매하는 47년 전통의 국내 유명 브랜드다. 오랜 기간 주부들의 사랑을 받아온 코멕스는 주부에서 1인 가구와 젊은 세대로 그 소비층이 확대되면서, 새로운 구매층의 니즈를 반영한 제품까지 다양하게 선보이고 있다.

글로벌 생활용품숍 미니소는 2016년 국내에 첫 매장 오픈 후 전국 60개의 매장을 운영 중이며, 올해 80개 매장 돌파를 목표로 하고 있다. 미니소는 라이프스타일 매장의 뜨거운 경쟁 속에서 괄목할만한 빠른 성장세를 보이며 시장 지각변동을 주도하고 있는데, 가성비를 앞세운 아이디어와 품질 그리고 트렌디한 제품을 빠르게 선보이는 스피드까지 겸비하고 있기 때문에 가능하다.

코멕스와 미니소. 이 두 업체는 서로의 장점을 활용해 WIN-WIN 할 수 있는 최고의 파트너로 서로를 꼽고 있다. 젊은 고객을 중심으로 '젊은 감각의 라이프스타일숍 미니소'. 그리고 뛰어난 감각과 디자인 그리고 검증된 기술력을 바탕으로 제품 경쟁력을 보유한 '주방생활용품 브랜드 코멕스'.

이는 디자인과 품질을 무기로 젊은 고객까지 사로 잡고자 하는 '코멕스'와 구매력이 있는 중·장년층까지 만족시킬 만한 높은 수준의 상품을 지향하는 '미니소'의 만남으로 서로의 브랜드 가치를 높일 수 있는 좋은 기회라 할 수 있다.

코멕스 관계자는 "미니소는 감각적인 제품으로 무장한 최고의 라이프스타일 쇼핑 공간이며, 코멕스와 함께 고객 중심의 우수 상품을 개발하여 미니소에 맞는 라이프스타일 상품을 확대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라이프 기사

국내 대표 유아용품 전문기업 ㈜에이원이 올해 하반기 유아업계 트렌드로 'S.A.F.E.T.Y'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현관의 분위기를 결정짓는 것중 하나가 중문 인테리어다. 중문은 밖에서 들려오는 소음이나 바람을 막아 줄 뿐만 아니라, 현관을 가려 실내 분위기를 아늑하게 만들어 주는 역할을 한다.
뱅앤올룹슨(Bang & Olufsen)이 커스터마이징(Customizing, 맞춤 제작)이 가능한 벽 고정형 무선 스피커 '베오사운드 쉐이프(BeoSound Shape)'를 출시했다.
몽블랑이 지난 12일~25일 영국에서 열린 '2018 굿우드 페스티벌 오브 스피드(The Goodwood Festival of Speed)'의 공식 타이밍 파트너로 활약했다.
KMI 한국의학연구소(이사장 김순이)가 순직 소방공무원의 부모와 배우자를 대상으로 종합건강검진 서비스를 제공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