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요타 코리아 '프리우스 C', 누적대수 350대 돌파... 2030 젊은 층 호응↑

최상운 2018-04-16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토요타 코리아는 지난달 14일 론칭한 프리우스 C의 누적 계약대수가 350대를 돌파하며 한 달여 만에 연간 판매목표의 40퍼센트가 넘는 수치를 달성했다고 밝혔다. 특히 구매 고객의 절반이 20, 30대로 젊은 층에서 호응을 얻고 있다.

프리우스 C의 첫 계약 고객인 김리호씨(34세, 서울 거주)는 "3년 전 일본여행에서 프리우스 C를 타본 후 한국에서 판매되기만을 기다렸다"라며, "시내 외근이 잦은 직업을 가진 나에게 높은 연비와 편리한 주차가 매력인 프리우스 C는 최고의 선택이라 생각한다."고 구매 이유를 설명했다.

토요타 코리아 영업부 홍병호 부장은 "프리우스 C는 토요타에서 프리우스 다음으로 가장 많이 판매된 하이브리드 모델로 그 명성에 맞게 론칭 전부터 많은 분들의 문의가 있었다"라며, "다양한 컬러 이외에도 19.4km/l의 도심 연비, 콤팩트한 사이즈, 구매 시 세제 감면과 구매 이후에도 누릴 수 있는 다양한 혜택이 젊은 고객에게 잘 어필 된 것 같다."고 호조의 이유를 밝혔다.

한편, 지난 3월 타케무라 노부유키 신임 사장은 프리우스 C를 통해 토요타 하이브리드의 선택폭을 넓히고 하이브리드 브랜드로서 토요타의 입지를 더욱 강화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폭스바겐코리아(사장 슈테판 크랍)의 모바일 차량관리 앱, '마이 폭스바겐(My Volkswagen)'과 공식 인증중고차 홈페이지‚ 'VW Approved'가 각각 '스마트앱 어워드 코리아 2018' 정보관리 부문 및
현대자동차(주)와 울산광역시 울산테크노파크는 13일 울산광역시청에서 '수소연료전지산업 육성 및 수소인프라 확충을 위한 상호협력 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자동차용품 전문기업 ㈜불스원의 프리미엄 차량용 방향제 브랜드 그라스가 제주의 아름다운 일상을 담아낸 '그라스 제주 스페셜 에디션' 2종을 출시한다고 13일 밝혔다.
슈피겐코리아(192440, 대표 김대영)가 지난 12일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열린 '제23회 한국유통대상'에서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
현대자동차가 올해 출시한 수소전기차 넥쏘가 유럽의 신차 안전성 평가 프로그램인 유로 NCAP의 '대형 오프로드(Large Off-Road)' 부문에서 2018년 '최우수(Best in Class)' 차량에 선정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