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V 엑스포 'EV TREND KOREA 2018', 관람객 4만 명 찾아... 성황리 종료

최상운 2018-04-1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환경부 주최로 열린 'EV TREND KOREA 2018'은 서울 코엑스에서 지난 4월 12일부터 15일까지 4일간 국내•외 관람객 4만 7천여 명을 동원하며 성황리에 마쳤다.

'EV TREND KOREA 2018'는 김은경 환경부 장관을 비롯한 더불어민주당 강병원 의원(국회 환경노동위원회), 김성태 한국전기차사용자협회장, 이광국 현대자동차 부사장, 김효준 BMW코리아 회장,  오직렬 르노삼성자동차 부사장, 백정현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 대표 등 주요 인사들이 참여한 개막식을 시작으로 다양한 컨퍼런스와 정책토론회 등이 열려 실질적인 지원정책이 나올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번 행사는 국내외 전기차 업체 60개사가 참여해 400개 부스를 운영하며 서울에서 최초, 최대 규모로 열린 전기차 엑스포라는 평가에 걸맞는 볼거리를 제공했다. 특히, 아시아 프리미어로 주목 받는 '현대 코나 일렉트릭과 재규어 I-페이스'를 한국에서 첫 공개해 참관객들의 폭발적인 호응을 얻었다.

또한 르노상성, 테슬라, BMW, BYD 등 전기차 분야 선두기업들이 대거 참석해 자사의 대표 전기차 모델을 선보이고, 초소형 전기차로 분류되는 르노삼성의 트위지, 대창모터스의 다니고, 쎄미시스코의 D2 등 새로운 전기차들을 전시돼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번 전시회에는 전기승용차외에도, 전기이륜차, 초소형 전기차, 전기화물차, 전기버스 등 다양한 품목이 전시되었으며, 충전인프라와 신한은행과 신한카드사가 전기차 관련 생활상품 전시는 물론, 상담 서비스를 통해 실제 전기차를 구매할 때 필요한 다양한 정보들을 제공했다.

전시 외에도 국제컨퍼런스, 정책토론회, 전기차 사용 포럼, 전기차 공개 세미나 와 시승체험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선보였다. 전기차 안전 교육 필요성, 교통안전교육, 전기자동차 자율주행 현주소, 아이와 함께 그리는 친환경 미래교실 등을 주제로 일반관람객 대상 '전기차 오픈 세미나'를 열어 전기차에 관한 다양한 정보를 습득할 수 있는 자리가 돼 의미를 더했다.

이번 행사에서는 '(사)한국전기차사용자협회(이하 KEVUA)' 주관으로 참여사 5개사(대영채비, 클린일렉스, 코스텔, 대영채비, 에버온, 파워큐브)가 체험형 부대행사를 함께 진행해 관람객 참여를 이끌었다. 체험행사 중 '스템프 룰렛 이벤트'는 14, 15일 양일간 약 2천여 명 참여, '전기차시뮬레이터 체험행사'는 5백여 명 이상이 탑승하며 큰 인기를 얻었다.

'EV TREND KOREA 2018'은 전기차 행사로는 가장 많은 1일 평균 11,848명, 1일 최다관람(4.13일) 13,471명을 기록하며 4일간 총 47,391명이 행사를 관람하며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전시회 관계자는 "EV TRNED KOREA 2018이 접근성이 뛰어난 서울 도심에서 열려 평소 전기차를 접하기 어려웠던 일반인들에게도 전기차에 대한 유익한 경험을 제공하고, 친환경차 활성화를 위한 국민적 관심을 모으는 계기가 되었다"라며 "환경부에서 친환경 보급정책의 일환으로 개최한 이번 EV TREND KOREA 2018이 앞으로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친환경 전시회로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폭스바겐코리아(사장 슈테판 크랍)의 모바일 차량관리 앱, '마이 폭스바겐(My Volkswagen)'과 공식 인증중고차 홈페이지‚ 'VW Approved'가 각각 '스마트앱 어워드 코리아 2018' 정보관리 부문 및
현대자동차(주)와 울산광역시 울산테크노파크는 13일 울산광역시청에서 '수소연료전지산업 육성 및 수소인프라 확충을 위한 상호협력 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자동차용품 전문기업 ㈜불스원의 프리미엄 차량용 방향제 브랜드 그라스가 제주의 아름다운 일상을 담아낸 '그라스 제주 스페셜 에디션' 2종을 출시한다고 13일 밝혔다.
슈피겐코리아(192440, 대표 김대영)가 지난 12일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열린 '제23회 한국유통대상'에서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
현대자동차가 올해 출시한 수소전기차 넥쏘가 유럽의 신차 안전성 평가 프로그램인 유로 NCAP의 '대형 오프로드(Large Off-Road)' 부문에서 2018년 '최우수(Best in Class)' 차량에 선정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