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로갤러리, 5월의 사진전 '공간 & 공감' 주제로 열려

신명진 2018-05-03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사진·영상장비 전문기업 벤로코리아(BENRO KOREA, 대표 박지성)에서 운영하는 사진전문 전시공간 벤로갤러리에서는 5월 4일부터 새로운 전시를 선보인다.

한양대학교 신문방송학과 동문인 이호준, 정영민, 정하석, 최두영, 한충범 등 5인은 학부시절부터 사진을 취미로 뜻을 같이 해온 사이로, 이번 전시는 같은 학교에서 똑 같은 전공을 공부한 다섯 사진가의 서로 다른 삶의 방식만큼 개성 있는 면모들을 갖고 있다.

사진에 대한 다른 생각과 접근 방식은 이번 전시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직업 사진가, 광고인, 무역업, 영상감독, 공무원 등 직업 면면만 봐도 사회를 바라보는 시각이 다르고, 사진을 대하는 태도가 다를 수밖에 없음을 짐작할 수 있다. 다섯 사진가가 공부한 미디어와 커뮤니케이션에서는 기본적으로 사진이라는 매체를 예술로서 가 아닌 기록과 전달의 도구로 가르친다. 따라서 표현의 양식으로 사진을 다루기보다는 소통의 매개체로 사용하는 것이 그들에게는 더 익숙할 것이다.

하지만 사진은 이렇게 일방적으로 정의되고 특정한 쓰임새로 확정할 수 없음을, 이들의 작품에서도 찾아볼 수 있다. 공감이란 여러 생각을 한 방향으로 모으는 것만을 의미하지 않는다. 공간과 시간을 통해 연결된 감성을 공감이라 이름 붙인다면 다섯명의 동문 사진가들이 펼쳐내는 사진이라는 매체는 어떠한 연결이 가능할 것인지 전시를 통해 그 형태를 확인할 수 있을 것이다.

전시 일정 : 2018년 5월 4일 ~ 5월 19일 (오프닝 5월 4일 오후 7시)

후원 : 한양대학교 늘푸른 신문방송학과 동문회 / 억불카메라

전시 장소 : 서울특별시 중구 남대문로5 흥국생명 1호별관 4층, 벤로갤러리

Global News Network 'AVING'

 

라이프 기사

조이는 '제30회 맘앤베이비엑스포'에 참가해 2019년 새롭게 론칭한 디럭스 유모차 '크롬 DLX'를 선보였다.
뉴나가 '제30회 맘앤베이비엑스포'에 참가해 2019년 새롭게 선보이는 디럭스 유모차 '데미 그로우'를 선보였다.
신개념 라이프스타일 호텔플렉스(hotel-plex) 서울드래곤시티는 당일 수확한 신선한 국내산 딸기로 만든 '디저트 뷔페'를 즐기며 카메라 어플인 '그랩픽(Grabpic)'으로 사진을 찍으면 인화된 사진을 집까지 배
에이원이 '30회 맘앤베이비엑스포에 참가해 올해 출시한 신제품을 비롯한 인기상품들을 대거 선보인다.
종합건강검진기관 한국의학연구소(KMI. 이사장 김순이)가 2018년 건강검진 수검자 총 99만 7,655명, 종합검진 54만 4,381명 중 1,629건의 암이 조기에 발견됐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