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멕스, 2018 아이스쿨러백 '피크닉메이트 피콕그린' 출시

최영무 2018-05-1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47년 전통의 주방·생활용품 전문브랜드 코멕스(komax)가 본격 피크닉 시즌에 맞춰 아이스쿨러백 '피크닉메이트 피콕그린'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코멕스의 2018 아이스쿨러백 시리즈 '피크닉메이트 피콕그린'은 공작새(peacock) 깃털 컬러를 담은 우아한 그린 컬러에 톤 다운된 그레이 컬러를 매치해 차분하면서도 시원한 분위기가 돋보이는 제품으로, 지퍼 끝과 패브릭 손잡이에 자수 웨빙끈을 추가해 세련미를 더했다.

'피크닉메이트 피콕그린'은 '방수 원단, 압축 스펀지, 방수 코팅 원단'의 3중 단열 구조로 외부 복사열은 차단하고 보냉 효과를 높였다. 특히, 5mm의 두꺼운 압축 스펀지로 보냉·보온 효과가 더 오래 지속될 수 있도록 했다.

이 제품은 '총 5가지의 다양한 사이즈로 가족수, 라이프스타일 등을 고려해 알맞은 크기를 선택할 수 있도록 다양하게 구성하고, 전 제품의 앞면에 지퍼가 달린 포켓을 추가해, 이동 중 핸드폰이나 카드지갑 등을 간단하게 수납하고 닫을 수 있도록 해 실용성을 높였다.

가장 콤팩트한 사이즈인 '피크닉메이트 피콕그린 8L'는 집 앞 공원이나 가벼운 산책 시 음료나 과일 같은 간단한 간식을 담기에 좋다. 하단부가 넓게 디자인돼 큰 도시락도 넉넉하게 담을 수 있다.

일상 생활에서 에코백처럼 활용 가능한 '피크닉메이트 피콕그린 12L'는 어깨에 편하게 멜 수 있는 세로가 긴 숄더백 형태로 2L의 긴 페트병을 넣으면 딱 맞는 높이에 12L의 넉넉함까지 겸비한 제품이다. 간단한 피크닉 간식을 담거나, 가벼운 외출 시 아기 이유식, 물티슈, 기저귀 등의 유아 용품을 담아 사용해도 좋다.

'피크닉메이트 피콕그린 15L/22/32L'는 가로가 긴 형태의 일반적인 쿨러백 형태로, 도시락·음료·과일 등 캠핑이나 야외 활동에 필요한 식재료를 담아 이동하기에 안성맞춤이다. 야외 활동 기간이나 인원 및 식재료 양에 따라 15L·22L·32L의 3가지 사이즈 중 선택할 수 있다. 더불어, 두께감이 있는 패드가 장착된 손잡이로 그립감을 높이고, 바닥 패드를 따로 추가해 물품이나 식재료로 가방이 무거운 경우 아래로 처지는 것을 예방할 수 있도록 했다.

코멕스 관계자는 "코멕스 피크닉메이트 피콕그린은 평범한 아이스쿨러백에 고급스러운 포인트를 추가해, 나들이 룩에 엣지를 더해줄 제품"으로, "스타일과 실용성 두 가지 포인트를 놓치지 않는 코멕스의 디자인력이 돋보이는 제품"이라고 소개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라이프 기사

조이는 '제30회 맘앤베이비엑스포'에 참가해 2019년 새롭게 론칭한 디럭스 유모차 '크롬 DLX'를 선보였다.
뉴나가 '제30회 맘앤베이비엑스포'에 참가해 2019년 새롭게 선보이는 디럭스 유모차 '데미 그로우'를 선보였다.
신개념 라이프스타일 호텔플렉스(hotel-plex) 서울드래곤시티는 당일 수확한 신선한 국내산 딸기로 만든 '디저트 뷔페'를 즐기며 카메라 어플인 '그랩픽(Grabpic)'으로 사진을 찍으면 인화된 사진을 집까지 배
에이원이 '30회 맘앤베이비엑스포에 참가해 올해 출시한 신제품을 비롯한 인기상품들을 대거 선보인다.
종합건강검진기관 한국의학연구소(KMI. 이사장 김순이)가 2018년 건강검진 수검자 총 99만 7,655명, 종합검진 54만 4,381명 중 1,629건의 암이 조기에 발견됐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