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르쉐 파이낸셜 서비스, 타이어 보상 프로그램 '포르쉐 프로텍션' 실시

최상운 2018-05-1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포르쉐 파이낸셜 서비스가 포르쉐 고객들을 위한 타이어 보상 서비스 '포르쉐 프로텍션 프로그램 (Porsche Protection Program)'을 실시한다.

'포르쉐 프로텍션 프로그램'은 포르쉐 파이낸셜 서비스의 운용 리스 금융 상품을 이용해 신차를 구매한 고객들에게 제공되는 포르쉐 최초의 타이어 케어 프로그램이다.

고객은 보상 프로그램 유효 기간 동안 차량 운행 중 타이어 한쪽에 손상을 입었을 경우, 차량이 최적의 밸런스를 유지할 수 있도록 타이어 한 쌍 모두를 보상 받을 수 있다. 보상 기간은 차량 구매 이후 1년 이내로, 주행거리 12,000km 선도래 시점까지 타이어 2개를 1회에 한하여 교체 가능하다.

포르쉐 파이낸셜 서비스 관계자는 "대부분 고성능 타이어가 장착되는 포르쉐 스포츠카의 경우 최적의 밸런스 유지를 위해서는 타이어를 한 쌍으로 교체해야 하는 경우가 많은데 이는 고객들에게 가격적인 부담으로 다가올 수 있다"라며, "이번 '포르쉐 프로텍션 프로그램'은 자사 고객들이 가격 부담을 낮추면서도 포르쉐 스포츠카의 강력한 성능을 변함 없이 유지할 수 있도록 돕는다."고 강조했다.

한편, 포르쉐 파이낸셜 서비스는 포르쉐 제품의 높은 잔존가치를 보장하는 금융 상품 '포르쉐 밸류 S' 프로그램을 더욱 확장해, '파나메라 4' 구매 고객을 위한 '파나메라 4 밸류 S'도 실시하고 있다.

고객들은 선수율 30%, 36개월 운용 리스 프로그램을 기준으로 1억 3천만 원의 차량(예시가격)을 월 2백만 원대의 납입금으로 소유할 수 있으며, 잔존가치는 최대 50%까지 보장받을 수 있다.

한편, '포르쉐 프로텍션 프로그램' 및 '파나메라 4 밸류 S'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대치, 서초, 용산, 판교, 분당 서현, 인천, 일산, 대전, 대구, 광주, 부산 등 전국 총 11개의 포르쉐 센터에서 확인할 수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상용차 제조업체 볼보트럭이 지난 17일 서울 그랜드하얏트 호텔에서 주한스웨덴무역투자대표부와 주한스웨덴대사관이 주최한 '스마트 시티를 위한 스웨덴의 차세대 교통과 E-모빌리티 세미나'에 참석했다.
카셰어링 브랜드 그린카(대표 김좌일)가 친환경 자동차를 확대해, 미세먼지 저감 등 대기환경 개선에 앞장선다.
기아자동차㈜는 '더 뉴 K5 하이브리드' 시승이벤트 참여 고객을 모집한다고 18일 밝혔다.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최종식)가 역사와 품격을 자랑하는 전통예술축제 '춘향제'를 공식 후원한다.
한국수입자동차협회(회장 정우영)는 17일 서울 중구에 위치한 더 플라자 호텔 다이아몬드홀에서 'KAIDA 오토모티브 포럼(KAIDA Automotive Forum)'을 개최했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