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VEX 2018] 일성,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 가능한 '진공강자흡식 펌프' 선봬

이은실 2018-06-0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일성은 5월 30일(수)부터 6월 1일(금)까지 코엑스에서 열리는 '제40회 국제환경산업기술&그린에너지전(이하 ENVEX 2018)'에 참가해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 가능한 '진공강자흡식 펌프' 를 선보였다.

일성은 1984년 법입설립을 시작으로 수년간 연구 개발에 매진한바 특허청에 발명특허등록 돼 있다. 일성의 NEP 인증을 취득한 진공강자흡식 펌프는 공기가 들어오는 상태에서도 100% 액체를 빨아들여 잔열이 전혀 남지 않아 기업의 손실과 환경오염물질을 줄이는 획기적인 제품이다. 이에 상등수슬러지 제거, 열매체유 이송, 하수종말처리장 찌꺼기 제거, 탱크로리 내 약품 용액 이송, 이동식 차량 탱크 및 슬러지 제거 및 고추장 그리스, 유제품 이송 등 탱크 크기와 용액의종류 및 점도에 관계  없이 사용 가능하다.

정윤근 일성 상무이사는 "진공강자흡식 펌프는 전국 5대 화력발전사의 SUMP PUMP 대용으로 널리 사용되고 있으며 일반식품과 공업분야는 물론 의약품, 화장품 등의 화학분야, 하수종말처리장, 원자력연구소 등 다양한 산업 현장에서 적용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일성은 끊임없는 R&D연구개발로 60여건에 달하는 국내·외 발명특허 및 수십 건의 실용신안을 가진 실력 있는 산업용펌프 전문업체다"며 "신제품인증, 조달청우수제품, 동백장 수상, 한국수자원공사 친환경건설대상 수상, 대한민국특허기술대전 및 국제발명대전 등 수상경력도 화려하다"고 전했다.

한편, ENVEX 2018은 국내 최대 환경 산업 기술 및 신재생 에너지 무역 전시회로 환경보전협회가 주관하고 한국환경산업기술원, 한국환경공단,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환경보전협회, 한국환경산업협회의 주최로 진행된다. 이번 전시회는 기업들이 녹색 성장을 선도하는 핵심기업으로 자리잡을 수 있는 최대 홍보 및 마케팅 기회의 장으로 주목 받고 있다.

→'ENVEX 2018' 뉴스 특별 페이지 바로 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쓰리아이는 2019년 1월 8일(화)부터 1월 11일(금)까지 총 4일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19에 참가해 자신만의 개성 있는 사진 및 동영상 콘텐츠를 만들 수 있는
세계 최대 치과 기자재 전시회 'IDS 2019'가 오는 3월 12~16일 독일 쾰른에서 개최된다. 2년에 한 번 개최되는 IDS는 개최 때마다 신기록을 달성하고 있다.
세컨그라운드는 2019년 1월 8일(화)부터 1월 11일(금)까지 총 4일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19에 참가해 스포츠 기록 영상 시스템을 선보일 예정이다.
프랑스 미디어 Le Café du Geek의 Leo Thevenet 기자는지난 5일 성남 밀리토피아 호텔에서 열린 '제10회 MIK 2018 컨퍼런스&네트워킹시즌2(MIK 2018 Conference&
스마트름뱅이는 2019년 1월 8일(화)부터 1월 11일(금)까지 총 4일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인 CES 2019 EUREKA PARK 내, MIK INNOVATION HOT S
늘 그렇게 주장했습니다만 CES는 지상 최고의 현장 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