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VEX 2018] 일성,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 가능한 '진공강자흡식 펌프' 선봬

이은실 2018-06-0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일성은 5월 30일(수)부터 6월 1일(금)까지 코엑스에서 열리는 '제40회 국제환경산업기술&그린에너지전(이하 ENVEX 2018)'에 참가해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 가능한 '진공강자흡식 펌프' 를 선보였다.

일성은 1984년 법입설립을 시작으로 수년간 연구 개발에 매진한바 특허청에 발명특허등록 돼 있다. 일성의 NEP 인증을 취득한 진공강자흡식 펌프는 공기가 들어오는 상태에서도 100% 액체를 빨아들여 잔열이 전혀 남지 않아 기업의 손실과 환경오염물질을 줄이는 획기적인 제품이다. 이에 상등수슬러지 제거, 열매체유 이송, 하수종말처리장 찌꺼기 제거, 탱크로리 내 약품 용액 이송, 이동식 차량 탱크 및 슬러지 제거 및 고추장 그리스, 유제품 이송 등 탱크 크기와 용액의종류 및 점도에 관계  없이 사용 가능하다.

정윤근 일성 상무이사는 "진공강자흡식 펌프는 전국 5대 화력발전사의 SUMP PUMP 대용으로 널리 사용되고 있으며 일반식품과 공업분야는 물론 의약품, 화장품 등의 화학분야, 하수종말처리장, 원자력연구소 등 다양한 산업 현장에서 적용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일성은 끊임없는 R&D연구개발로 60여건에 달하는 국내·외 발명특허 및 수십 건의 실용신안을 가진 실력 있는 산업용펌프 전문업체다"며 "신제품인증, 조달청우수제품, 동백장 수상, 한국수자원공사 친환경건설대상 수상, 대한민국특허기술대전 및 국제발명대전 등 수상경력도 화려하다"고 전했다.

한편, ENVEX 2018은 국내 최대 환경 산업 기술 및 신재생 에너지 무역 전시회로 환경보전협회가 주관하고 한국환경산업기술원, 한국환경공단,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환경보전협회, 한국환경산업협회의 주최로 진행된다. 이번 전시회는 기업들이 녹색 성장을 선도하는 핵심기업으로 자리잡을 수 있는 최대 홍보 및 마케팅 기회의 장으로 주목 받고 있다.

→'ENVEX 2018' 뉴스 특별 페이지 바로 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루플(대표 김용덕)은 지난 1월 5일부터 7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된 CES 2022에 참가해 스마트 슬립 솔루션을 선보였다.
AI 컴퓨팅 기술 분야의 선두주자인 엔비디아(CEO 젠슨 황)는 '금융 서비스의 AI 활용 현황'에 관한 설문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28일 현대오토에버의 2021년 실적 발표에 따르면, 잠정 실적 공시 기준 지난해 매출액은 2조704억 원, 영업이익은 961억 원으로 집계됐다.
브이엔티지(대표 김태근)가 이엔지스틸(대표 박세진)의 '통합 전사적 자원관리 시스템(ERP) 구축 사업'을 수주했다고 28일 밝혔다.
오가노이드 전문 바이오텍 오가노이드사이언스는 한국생명공학연구원과 기술이전 계약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계약을 통해 오가노이드사이언스는 한국생명공학연구원이 개발한 ESC/iPSC 기반의 장 오가노이드 제조방
성남산업진흥원은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 프로젝트를 성공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