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VEX 2018] 지이테크, 대기오염 방지용 전기집진 시설 출품

김기홍 2018-06-0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지이테크(대표 조윤현)는 5월 30일(수)부터 6월 1일(금)까지 코엑스에서 열리는 '제40회 국제환경산업기술&그린에너지전(이하 ENVEX 2018)'에 참가해 대기오염 방지를 위한 전기집진 시설을 소개했다. (사진: 정용식 연구소장이 전기집진 시설의 작동 원리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지이테크는 산업체 환경오염저감 관련 기술을 바탕으로 대기, 수질 등 환경개선을 위한 다양한 장치와 설비를 개발하고 있으며 아프리카 모로코와 베트남의 전문 컨설팅 업체와 협력해 환경기술을 수출하고 있다.

이번 전시회에 선보인 대기오염 방지를 위한 전기집진 시설은 정전기적 원리를 이용해 액적 상태의 입자상 오염물질을 회수 및 처리하는 장치로 오일미스트(유증기)를 고효율로 포집함으로써 입자상 악취유발 물질을 근원적으로 제거한다.

특히, 전기 집진기 내부에 화재감지센터와 소화장치를 내장해 화재 사고에 신속히 대응할 수 있으며 고압전원 공급장치인 파워서플라이와 전기집지기의 본체를 분리 설치해 화재로부터 전자 및 전기장비를 보호한다.

또, 집진모듈에 공급되는 고전압의 전류를 독립적으로 개별 공급함으로써 전기적 이상발생 시 방지시설을 정지하지 않은 상태에서 유지보수 및 관리가 가능하다.

정용식 이사는 "지이테크는 환경전문 기업으로서 설계에서 제작, 시공, 시운전, 인허가에 이르기까지 토탈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며 "신기술 개발을 통해 완벽한 설계와 성실한 시공으로 신뢰 받는 엔지니어링 기업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사진: 대기오염 방지를 위한 전기집진 시설은 정전기적 원리를 이용해 액적 상태의 입자상 오염물질을 회수, 처리한다)

한편, ENVEX 2018은 국내 최대 환경 산업 기술 및 신재생 에너지 무역 전시회로 환경보전협회가 주관하고 한국환경산업기술원, 한국환경공단,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환경보전협회, 한국환경산업협회의 주최로 진행된다. 이번 전시회는 기업들이 녹색 성장을 선도하는 핵심기업으로 자리잡을 수 있는 최대 홍보 및 마케팅 기회의 장으로 주목 받고 있다.

(사진: 부유성 생물학 담체 공정을 통한 수질오염 방지시설)

→'ENVEX 2018' 뉴스 특별 페이지 바로 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톨레미시스템은 오는 7월 5일(목)부터 7일(토)까지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2018 광주국제 IoT·가전·로봇박람회(Gwangju Int'l IoT·APPLIANCE·ROBOT Fair)'에 참가해 이동
LED 산업에 새로운 바람이 불고 있다.
모바일 패션 전문 기업 슈피겐코리아(192440, 대표 김대영)의 모던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티퀀스(Tquens)가 여름을 맞아 휴대용 선풍기 'H900'을 선보인다.
IT 주변기기 기업인 맥컬리 코리아(Macally Korea)는 현대 Hmall의 여름휴가맞이 디지털&차량용ACC 기획전에 참여한다고 밝혔다.
국내 최대 이어폰•헤드폰 유통전문업체 이어폰샵(Earphoneshop, 대표 우양기)에서는 22일(금), 이어폰샵 온라인 사이트 오픈 15주년을 기념해 할인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국내외 IT, Tech 시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