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OMOS 2018] MINI, 2018 부산모터쇼서 JCW GP 콘셉트 공개... 6종 모델 전시

최상운 2018-06-06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소형차 브랜드 MINI는 2018 부산모터쇼에서 MINI JCW GP 콘셉트 및 올 하반기에 출시 예정인 뉴 MINI JCW 컨버터블 등 총 6 종의 모델을 전시한다.

특히, 프리미엄 컴팩트 오픈탑 모델인 뉴 MINI JCW 컨버터블과 실용성과 독창성을 갖춘 뉴 MINI, 뉴 MINI 5도어를 국내 최초로 공개하고, 본격 시판에 돌입한다. 올해 MINI는 뉴 MINI JCW 컨트리맨과 뉴 MINI JCW 클럽맨 출시를 통해 특유의 고카트 필링과 모터스포츠 헤리티지를 보여주는 JCW 라인업을 완성한다.

MINI 전시관은 '과거와 현재, 그리고 미래가 연결된 MINI'를 주제로 꾸며진다. 여기에 MINI의 DNA를 재해석하여 사선형 구조로 전시 부스를 구성한다. 공간의 창의적인 활용을 통해 각 차량 라인업 본연의 헤리티지를 표현한 점도 돋보인다. 전시 공간은 정교하면서도 세련된 개인 정비 공간인 가라지(Garage) 콘셉트의 'JCW&GP Zone'과 영국 본연의 감성을 표현한 'Hatch Zone'으로 구성해 다양한 볼거리를 선사한다.

MINI JCW GP 콘셉트는 모터스포츠에서 영감을 받은 내외관 디자인과 레이스 경주용으로 고안된 강력한 터보 엔진 및 서스펜션의 조합으로 드라이빙 퍼포먼스를 극대화한 모델이다.

전후면 범퍼에 대형 에이프런과 공기역학적으로 최적화된 사이드 스커틀 및 루프 스포일러를 함께 적용해 역동성을 강조했으며, 스포티한 외관 디자인은 블랙 잭 앤트러사이트(Black Jack Anthracite) 컬러로 특별함을 더했고, 커브사이드 레드 메탈릭(Curbside Red metallic) 및 하이스피드 오렌지(Highspeed Orange) 컬러로 포인트를 줬다.

또한 곳곳에 카본 파이버를 적용함으로써 무게를 덜어냈고, 일반도로뿐 아니라 트랙에서도 드라이빙의 진수를 발휘할 수 있도록 차량 내부에 버킷 시트를 탑재했으며, 리어시트를 삭제하는 대신 알루미늄 롤 케이지를 탑재해 트랙주행에 최적화된 실내 디자인을 갖췄다.

뉴 MINI JCW 컨버터블은 운전의 재미, 오픈에어링의 즐거움과 함께 독창적인 디자인, 강력한 성능 및 다양한 옵션, 컨버터블 모델 특유의 주행성능을 강화한 프리미엄 오픈탑 모델이다.

스포티하고 탄력적인 주행성능을 발휘하는 뉴 MINI JCW 컨버터블은 2.0ℓ 4기통 JCW 트윈파워 터보 엔진을 탑재했으며, MINI 라인업 중 가장 강력한 출력인 231마력의 최고출력을 자랑한다. 최대토크는 32.7kg·m이며, 정지 상태에서 100km/h까지는 6.5초가 걸리고, 안전최고속도는 240km/h이다.

또한 유니언잭 무늬가 새겨진 MINI 유어스 소프트톱과 브렘보(Brembo) 사의 스포츠 브레이크 시스템, JCW 에어로 다이내믹 키트 등이 적용됐으며, 모터스포츠 노하우로 조정된 섀시 기술과 컨버터블 고유의 차체 보강재가 역동적인 주행상황에서 민첩한 핸들링과 정밀한 코너링을 가능하게 한다.

뉴 MINI JCW 컨버터블은 오픈에어링의 자유를 넉넉한 공간에서 마음껏 즐길 수 있다. 버튼을 누르면 전자동 소프트톱이 자연스럽게 작동되며, 30km/h 이하의 속도에서는 언제든 소프트톱을 여닫을 수 있다. MINI 컨버터블만의 특징인 슬리이딩 루프 기능은 속도와 관계 없이 작동된다.

여기에 소프트톱이 닫힌 상태에서도 소프트톱 프레임을 올릴 수 있는 이지로드(Easy Load) 기능을 통해 보다 편리한 트렁크 활용이 가능하다. 가격은 5,640만 원이다. (부가세 포함)

뉴 MINI JCW 컨트리맨은 MINI의 전체 라인업 중 가장 크고 다재다능한 최상급 퍼포먼스 모델이다. 2.0ℓ 4기통 JCW 트윈파워 터보 엔진을 탑재해 최고출력 231마력, 최대토크 35.7kg•m의 강력한 성능을 갖췄으며, ALL4 사륜구동 시스템이 기본사양으로 탑재됐다. 정지 상태에서 100㎞/h까지는 6.5초만에 도달하며, 안전최고속도는 234km/h이다.

전장, 전폭, 전고가 각각 4,299mm, 1,822mm, 1,557mm로 더욱 안락하고 쾌적한 공간을 자랑하는 뉴 MINI JCW 컨트리맨은 뒷좌석을 최대 13cm까지 앞뒤로 조절 가능하며, 40:20:40 비율의 분리식 뒷좌석 등받이를 접으면 트렁크 용량을 450ℓ에서 최대 1,390ℓ까지 확장할 수 있다.

특히 뉴 MINI JCW 컨트리맨에는 MINI의 사륜구동 시스템인 ALL4가 적용돼 높은 접지력과 향상된 커브 주행이 가능하다. 여기에 19인치 JCW 경합금 휠, 스포츠 서스펜션과 브렘보(Brembo) 사의 스포츠 브레이크 시스템, JCW 에어로 다이내믹 키트, JCW 스포츠 시트 등 고성능 모델에 걸맞는 옵션사양도 갖추고 있다.

외관은 MINI의 레이싱 헤리티지를 이어받아 공기역학적 특성과 주행성능 향상에 중점을 뒀다. 차량 전면부에 배치된 커다란 공기흡입구는 역독성과 강렬한 인상을 강조하며, MINI의 전통적 디자인 요소인 육각형 라디에이터 그릴과 사이드 스커틀에 적용된 JCW 로고는 고급스러움을 더하고 있다.

또한 JCW 스포츠 스티어링 휠, JCW 헤드업 디스플레이 등이 탑재돼 뉴 MINI JCW 컨트리맨의 스포티한 감성이 더욱 돋보인다. 추가로 까다로운 지형에 차량이 들어서면 운전 난이도의 정도를 자동으로 기록해주는 'MINI 컨트리 타이머(MINI Country Timer)' 기능도 적용됐다. 가격은 5,970만 원이다. (부가세 포함)

MINI 3도어 모델 중 고성능 모델인 뉴 MINI 쿠퍼 S는 트윈파워 터보 기술이 적용된 2.0ℓ 4기통 가솔린 엔진으로 최고출력 192마력, 최대토크 28.6kg∙m, 정지 상태에서 100㎞/h까지 단 6.7초에 도달하며, 안전최고속도는 235km/h이다.

외관은 MINI 브랜드가 가지고 있던 전통적인 디자인 헤리티지를 그대로 계승하면서 세련미와 강렬함을 극대화했다. 전면 LED 헤드라이트 부분에 검정색 패널이 추가되면서 전면부의 강인함이 더욱 강화됐으며, LED 소재의 리어램프에는 유니언 잭 디자인이 가미돼 브랜드 정체성이 더욱 강조됐다.

또한 모델 별로 솔라리스 오렌지 메탈릭(Solaris Orange metallic), 스타라이트 블루 메탈릭(Starlight Blue metallic), 에메랄드 그레이 메탈릭(Emerald Grey metallic) 등의 새로운 컬러가 적용됐다.

중앙 계기판에 위치한 8.8인치 컬러 디스플레이에는 터치 기능이 추가됐으며, 가격은 4,310만 원이다.

뉴 MINI 쿠퍼 SD 5도어는 MINI 고유의 디자인과 고카트 주행감각은 그대로 유지하면서 공간과 실용성을 극대화했으며, 더욱 강화된 독창성을 갖추고 한층 더 새로워졌다.

특히 기존 MINI 모델에 2개의 도어를 추가해 공간 확장을 이뤄낸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전장과 전폭, 전고가 각각 4,005mm, 1,727mm, 1,425mm로 늘어나 차량 공간을 더욱 편리하고 효율적으로 사용할 수 있게 됐다. 트렁크 용량도 278ℓ의 용량을 확보했으며, 다양한 공간 활용을 위해 뒷좌석 등받이를 60:40의 비율로 접어 최대 941ℓ까지 적재공간 확장이 가능하다.

최상급 모델인 뉴 MINI 쿠퍼 SD 5도어는 2.0ℓ 4기통 터보 디젤 엔진으로 최고출력 170마력, 최대토크 36.8kg·m, 정지 상태에서 100㎞/h까지 단 7.3초에 도달하며, 최고속도는 223km/h다. 여기에 8단 스텝트로닉 변속기가 기본 장착돼 빠르고 정밀한 기어 변속이 가능하며, 스포티한 가속감을 즐길 수 있다. 이 외에도 엔진 커버를 탄소섬유강화플라스틱(CFRP)으로 제작해 안전성을 강화하는 동시에 경량화를 이뤄냈다. 가격은 4,610만 원이다. (부가세 포함)

MINI 클럽맨은 특유의 운전의 즐거움, 혁신 기술, 안락함과 편의성이 극대화된 MINI의 대표 프리미엄 모델이다. 고성능 모델인 MINI 쿠퍼 SD 클럽맨은 190마력, 최대토크 36.8kg•m의 4기통 디젤 엔진이 탑재됐다. 정지상태에서 100km/h까지 걸리는 시간은 7.6초, 최고속도는 225km/h에 달한다. 또한 5개의 풀사이즈 시트, 넉넉한 실내공간과 다용도로 활용가능한 트렁크 사이즈를 갖췄다.

특히, 더욱 새로워진 파워트레인이 적용되어 보다 다이나믹한 주행이 가능하다. 업데이트된 엔진 및 변속기와 함께 전자식 기어 레버가 적용되어 편의성이 향상되었으며, 보다 가벼워진 탄소섬유강화플라스틱(CFRP) 엔진 커버를 적용, 경량화를 이뤄냈다.

MINI 클럽맨의 디자인 중 가장 주목할 부분은 바로 스플릿 도어다. 양방향으로 오픈되는 스플릿 도어는 기존에 비해 운전자의 시야를 넓혔다. 또한 차량 키를 소지한 채 컴포트 액세스 기능을 활용하면 트렁크 아래로 발을 움직이는 것만으로도 도어를 자동으로 열 수 있다.

추가적으로 프리미엄 옵션들도 대거 적용됐다. LED 헤드라이트와 안개등을 비롯해 보다 편리한 운전을 돕는 MINI 헤드업 디스플레이, MINI 드라이빙 모드, 이 외에도 8단 스텝트로닉 스포츠 변속기, 전자식 주차 브레이크 및 MINI 로고의 웰컴 라이트 등 프리미엄 모델에 적합한 옵션이 대거 탑재됐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최종식)가 2019 티볼리 광고영상 SNS 인증샷 이벤트를 실시하고 고객 참여 마케팅을 통한 신모델 알리기에 나선다.
현대차가 웨이레이와 상호협력을 위한 전략적 투자를 단행하고, 차량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에 최첨단 비쥬얼 테크놀러지를 융합, 운전자에게 전혀 새로운 가치를 제공하기 위한 첫 발을 내딛는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대표이사 사장 디미트리스 실라키스)가 '2018 한국품질만족지수' 수입 자동차 애프터세일즈 서비스 부문에서 3년 연속 1위로 선정됐다.
전자지도 및 내비게이션 소프트웨어 전문기업 맵퍼스(대표이사 김명준)는 추석 연휴를 앞두고 아틀란 전자지도 정기 업데이트를 실시한다고 19일 밝혔다.
아우디 코리아(대표 세드릭 주흐넬)가 아우디가 브랜드 최초로 공개하는 양산형 순수 전기구동 모델인 '아우디 e-트론'을 9월 17일(현지 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월드 프리미어 행사 '더 차지 (The Charg
한국정보통신진흥협회(회장 박정호, 이하 KAIT)는 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