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카 카메라, '라이카 어워드 코리아' 수상자 발표... 김가민, 양해철 작가 선정

최상운 2018-06-0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라이카 카메라(Leica)가 국제 사진 공모전 '2018 라이카 오스카 바르낙 어워드'에 지원한 국내 작가들을 대상으로 '라이카 어워드 코리아'를 진행, 신진 작가 부문의 수상자로 김가민, 양해철 작가를 선정했다.

(사진 설명 : 왼쪽부터 김가민(기메(기메지 전), 양해철(달과 꿈) 작품)

김가민 작가는 경일 대학교 사진영상학부 소속으로, 제주도의 토속 풍습인 굿에 사용되는 종이 – '기메'를 이별과 상실, 위로로 해석하며 흑백 사진에 담아 내었다. 또 다른 수상자인 양해철 작가는 수원 대학교 커뮤니케이션 디자인과에 재학중이며, '달과 꿈'이라는 주제로 달을 인간의 꿈에 비유하여 꿈을 향한 의지와 도전, 포용을 표현하였다.

라이카 카메라 코리아는 김가민 작가의 '기메'에 대해, "우리가 잊고 있던, 혹은 몰랐던 풍습을 신비롭게 표현 및 기록한 것이 인상 깊었다"라며, 양해철 작가의 '달과 꿈'에 대해서는 "달과 꿈이라는 몽환적인 소재를 꿈꾸는 청춘을 위한 스토리로 아름답게 담아낸 점에 감동을 받았다"고 작품 심사의 맺음말을 남겼다.

'라이카 어워드 코리아'는 국내 사진 문화 활성화를 위해 라이카 카메라 코리아가 올해부터 자체 진행한 공모전으로, 앞으로 매년 라이카 오스카 바르낙 어워드의 일정에 맞춰 국내 작가들을 대상으로 개최될 예정이다. 라이카 카메라 코리아는 이번 년도 수상자들을 위해 올해 하반기 개인전 지원과 작가 활동을 위한 적극적인 홍보를 이어나갈 것 이라고 전했다.

한편 '2018 라이카 오스카 바르낙 어워드'의 본선 진출자 12명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가능하며, 각 부문 최종 우승자는 오는 10월 발표 된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Made in Korea 2019 Conference & Networking'이 지난 7월 18일(수) 양재동 더케이호텔(구 교육문화회관)에서 열린 가운데 국내 IT 전문 매체 'IT동아'가 참가해 국내 기
'Made in Korea 2019 Conference & Networking'이 지난 7월 18일(수) 양재동 더케이호텔(구 교육문화회관)에서 열린 가운데 미국 웹사이트 'Geekazine'가 참가해 국내
서울시 창업허브와 전북경제통상진흥원의 글로벌 파트너로 활동하고 있는 유사코그룹은 28.22. 오후 4시부터 공덕 서울창업허브에서 한국의 스타트업과 블록체인 커뮤니티를 위한 2019년 두 번째 행사를 개최한다.
모바일 액세서리 기업 벨킨이 아이패드 및 아이패드 프로용 액정 보호 강화유리 '스크린포스 템퍼드 글라스(ScreenForce® Tempered Glass)'를 신규 출시한다.
'Made in Korea 2019 Conference & Networking'이 지난 7월 18일(수) 양재동 더케이호텔(구 교육문화회관)에서 열린 가운데 미국 대표 IT 미디어 '위버기즈모(Ubergizm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