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MOS 2018] 기아차, 미래 글로벌 소형 SUV 콘셉트카 'SP' 모델의 외관 디자인은?

최상운 2018-06-1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기아자동차㈜는 7일 부산 벡스코(BEXCO)에서 개막한 '2018 부산 국제모터쇼'에서 미래 SUV 스타일이 구현된 글로벌 소형 SUV 콘셉트카 'SP' 모델을 공개했다.

부산모터쇼를 통해 국내 최초로 선보이는 'SP' 콘셉트카는 ▲넓고 안정감 있는 차체에 기반한 강인하고 개성 넘치는 디자인 ▲롱 후드 스타일의 스포티한 라인 등이 인상적인 차별화된 콘셉트의 SUV다.

SP의 전면부는 기아자동차만의 독특한 호랑이코 그릴 디자인으로 강인한 인상을 부여했으며, 와이드한 프론트 그릴에 상하로 분리된 형태의 헤드램프를 연결해 슬림한 이미지와 기능성을 동시에 충족하고 있다.

또한 그릴 안쪽까지 이어지는 포지셔닝 램프를 적용해 개성 있는 이미지를 연출했으며, 고급스럽고 은은한 광택의 새틴 크롬 그릴 표면에 섬세한 음각 패턴 디테일을 적용해 고급감을 향상시켰다.

측면부는 보닛부터 트렁크까지 이어지는 다이나믹한 라인이 스포티한 느낌을 주며, 심플하면서도 풍부한 볼륨의 바디와 날카로운 캐릭터 라인이 조화를 이루고 있다.

이와 함께 벨트라인을 따라 흐르는 고급스러운 크롬 몰딩과 독특한 D필러를 바탕으로 SP만의 측면 윈도우 형상을 연출했으며, 20인치 투톤 알로이휠을 적용해 당당한 이미지를 강조했다.

후면부는 중앙을 가로지르는 새틴 크롬 가니쉬, 이와 연결된 리어 콤비램프가 조화를 이뤄 고급스러우면서도 모던한 이미지를 나타냈으며, 볼륨감 있고 와이드한 펜더 디자인으로 안정감을 살렸다.

실내 디자인은 대화면 와이드 LCD 모니터를 적용해 고급감 및 첨단의 IT 이미지를 구현했으며, 투명소재 패턴 조명과 입체 패턴 스피커 적용 등을 통해 아날로그 감성과의 조화로움을 추구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파인디지털(대표 김용훈)이 옥타코어 CPU를 탑재한 내비게이션 '파인드라이브 BF700 뉴' 모델을 선보였다.
현대자동차와 울산광역시는 22일 울산 동구 대왕암공원 차고지에서 '울산광역시 수소전기버스 시범사업 발대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대표이사 사장 디미트리스 실라키스)는 지난 20일에 경기도 용인에 위치한 메르세데스-벤츠 트레이닝 아카데미에서 '2018 코리아 테크마스터'를 성료했다고 밝혔다.
현대차그룹은 지난 9월 현대·기아차 북미 공장에 ▲'의자형 착용로봇(H-CEX)'을 시범 적용한 데 이어, 올 연말에는 ▲'윗보기 작업용 착용로봇(H-VEX)'까지 시범 적용해 독자 개발한 산업용 웨어러블 로봇의 기
현대자동차가 '동승석 릴렉션 컴포트 시트'를 적용하고 전방 충돌방지 보조 등 안전사양을 기본화해 상품성을 더욱 높인 2019년형 그랜저, 그랜저 하이브리드를 출시한다.
아시아종합기계는 10월 19일(금)부터 21일(일)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