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그룹 코리아, 오는 7월 8일까지 'BMW·MINI 무상 점검 캠페인' 진행

최상운 2018-06-12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BMW 그룹 코리아가 오는 7월 8일까지 4주간 전국 공식 서비스 센터에서 BMW와 MINI 무상 점검 캠페인을 진행한다.

BMW가 진행하는 '닥터 BMW 위크' 캠페인은 BSI(BMW Service Inclusive) 기간이 만료된 BMW 전차종에 대해 BMW 서비스 센터의 전문 테크니션들이 배터리 상태, 차량 실내외 위험물 체크 등 외부장착물을 포함한 40가지의 무상 점검을 제공한다. BSI는 소모품 교환 및 정기 점검 서비스를 신차 등록 후 5년/10만km까지 무상으로 제공하는 서비스다.

캠페인 기간 동안 무상 점검 서비스와 함께 BMW 오리지널 부품과 엔진오일 및 공임을 20% 할인된 가격으로 제공하며 유상수리 비용(공임 및 부가세 포함)이 100만 원과 200만 원 이상일 경우 각각 10만 원과 20만 원 수리비 할인권을 증정한다.

MINI는 신차 등록 후 5년/5만km까지 제공하는 MSI(MINI Service Inclusive) 기간이 만료된 차량에 대해 'MINI 홈커밍 위크' 캠페인을 진행한다. 외부장착물 포함 40가지 항목의 무상 점검을 실시하고 MINI 오리지널 부품과 공임, 엔진오일을 20% 할인된 가격에 제공한다. 또한, 50만 원과 100만 원 이상 유상수리 시에는 각각 수리비 5만 원과 10만 원 할인권을 지급한다. 단, 수리비 할인권은 실물로 제공되지 않으며 해당 차대 번호에 전산상으로 등록된다.

이와 더불어, BMW 그룹 코리아는 캠페인 기간 동안 초미세먼지 필터를 20% 할인된 가격으로 판매한다. BMW와 MINI 초미세먼지 필터는 기존 마이크로 활성 탄소 필터에 보다 혁신적인 기술을 더해 외부 유해 먼지 유입 차단은 물론, 박테리아, 알레르겐, 미세먼지까지 걸러내 쾌적한 실내 환경을 유지한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시트로엥(CITROËN)이 차원이 다른 편안한 승차감을 제공하는 컴포트 SUV '뉴 C5 에어크로스 SUV(New C5 Aircross SUV)'를 출시했다.
자동차 업계가 구매 패러다임에 신선한 변화를 주며 자체 경쟁력 강화에 나섰다. 재산처럼 차를 소유하고 중고차는 무조건 눈으로 보고 산다는 고정관념을 깨는가 하면, 신차를 다양하게 매달 바꿔 타고, 중고차를 장기간 렌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대표이사 사장 디미트리스 실라키스)는 기존 서초청계전시장을 확장 이전하여, 강남구 자곡동에 강남자곡전시장을 새롭게 오픈했다고 밝혔다.
SK엔카 직영 온라인 플랫폼 SK엔카닷컴(대표 김상범)이 현대캐피탈과 함께 투명하고 합리적인 중고차 시장을 원하는 고객의 요구에 부응하고자 새로운 금융 상품 및 서비스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대표 백정현)는 긴급 출동 정비 서비스인 '서비스 모바일(Service Mobile)'을 24일부터 시작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