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나미, 직접 종이를 엮어 손쉽게 만드는 수제 노트 '워크룸 키트' 출시

최상운 2018-06-2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모나미는 실과 바늘로 직접 종이를 엮어 손쉽게 만드는 수제 노트 키트를 선보인다고 28일 밝혔다.

북 바인딩이라고도 불리는 수제 노트 제작 과정은 종이를 다양한 방법으로 묶어 한 권으로 엮는 것을 의미한다. 최근 자신만의 개성을 담아내는 DIY 상품이 인기를 끌면서, 재료와 엮는 방법에 따라 취향대로 제작할 수 있는 북 바인딩 역시 새로운 취미로 떠오르고 있다.

모나미가 선보이는 '워크룸 키트(WORKROOM KIT)'는 북 바인딩 과정을 간편하게 체험할 수 있는 제품이다. 표지와 내지, 제본용 실과 바늘로 구성되어 30페이지 분량의 노트 한 권을 손쉽게 만들 수 있다. 표지와 속지를 직접 꾸미면 세상에 하나뿐인 디자인의 일기장이나 사진첩을 완성할 수도 있다. 키트에는 모나미의 스테디셀러 '153 DIY 볼펜'도 함께 구성됐다. 블랙과 화이트 컬러 볼펜 2종의 부품이 들어 있어 직접 볼펜을 조립해 볼 수 있다.

이 제품은 당초 모나미 스토어 부산롯데점인 '워크룸' 오픈 기념 기프트로 제작되었으나, 방문고객들의 구입문의가 늘어나 스토어 한정 판매 상품으로 본격적으로 선보이게 되었다.

더욱 특별하고 고급스러운 북 바인딩을 위한 제품도 있다. 모나미 콘셉트스토어에서는 이탈리아 따소띠의 고급 지류와 세계적 명성의 존제임스 바늘, 독일산 천연왁스 등으로 구성된 수제 노트 키트 2종을 판매하고 있다. 모든 구성품이 수작업으로 만들어져 정성스럽게 제작된 프리미엄 노트 한 권의 가치를 오롯이 느낄 수 있다.

신동호 모나미 마케팅 팀장은 "새롭게 선보이는 수제 노트 키트는 내 손으로 직접 한 권의 노트를 엮는 특별한 경험을 제공한다. 세상에 단 하나뿐인 나만의 노트는 만드는 사람에게도, 쓰는 사람에게도 소중한 가치를 전할 것"이라며, "이처럼 모나미는 문구를 통해 고객에게 새로운 경험을 제공함으로써 고객과 소통하는 데 집중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모나미의 수제 노트 키트는 모나미 컨셉스토어 전 지점에서 구입할 수 있다. 모나미 워크룸 키트의 판매 가격은 7,800원, 해외 명품 문구로 구성된 수제 노트 키트는 4만 5,000원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라이프 기사

KMI 한국의학연구소(이사장 김순이)가 순직 소방공무원의 부모와 배우자를 대상으로 종합건강검진 서비스를 제공한다.
몽블랑(Montblanc)은 여름에 잘 어울리는 몽블랑 보헴 컬렉션(Montblanc Boheme Collection)의 새로운 제품을 선보인다고 16일 밝혔다.
생활용품의 유해물질 논란이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 유아용품 업계에서도 '노케미맘' 들이 소비 주역으로 떠오르고 있다.
오는 9월부터 교통사고 예방을 위한 도로교통법이 강화된다. 9월 28일부터 고속도로 등 도로 종류를 불문하고 모든 도로에서 전 좌석 안전띠를 반드시 착용해야 한다.
본격적인 여름휴가를 앞두고 관광지나 여행을 준비하는 사람들이 많아졌다. 무거운 배낭을 메고 평소보다 무리하게 걷거나 축구 또는 체지방 감량을 위해 뛰게 되었을 때 무릎 통증을 호소하는 사람들이 증가하기 마련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