맵퍼스, 차종별 내비게이션 기능 대폭 개선한 '아틀란 앱' 업데이트 실시

최상운 2018-07-05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전자지도 소프트웨어 전문기업 맵퍼스(대표 김명준)는 자사 스마트폰 내비게이션 앱 '아틀란' 업데이트를 통해 사용자 편의성을 개선하고 화물차를 위한 경로 안내를 추가한다고 5일 밝혔다.

이번 업데이트에서는 '모든 차량을 위한 내비게이션'이라는 콘셉트로 차종별 전용 서비스에 집중한다. 국내 내비 앱 최초로 일반 승용차, 전기차, 화물차, 바이크 등 차종에 따른 특화 서비스를 선보이고, 사용자들이 이를 보다 쉽고 빠르게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특히 이번 업데이트에는 화물차 전용 서비스를 새롭게 추가했다. 기존 차량용 내비 SW인 '아틀란 트럭'에서만 제공하던 일부 기능을 앱에 새롭게 추가해 베타서비스를 시작한 것.

아틀란 앱에서 나의 차량정보를 화물차로 설정하면 높이제한, 중량제한 값을 설정해 대형차가 통행하기 위험한 구간을 회피하는 안전한 경로로 안내한다. 높이 제한은 최대 4.2m, 중량 제한은 최고 40t까지 설정이 가능하다.

전기차 운전자 역시 아틀란 앱을 통해 맞춤형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전기차 모드로 설정 시 화면에 항상 충전소 아이콘을 표시해 보다 빠르고 편리하게 실시간 충전소 정보를 찾고 안내받을 수 있다.

새로운 아틀란 앱은 성능과 UI 개선을 통해 사용자들이 앱 구동에서부터 경로 안내까지 기다림 없이 빠르게 가능하도록 하는데 중점을 뒀다.

앱 실행 시 보이는 첫 화면을 리스트 형식으로 개편해 운전자가 사용 패턴에 따라 자주가는 목적지로 바로 안내받을 수 있다. 리스트의 최상단에는 가장 자주가는 장소 3곳과 최근 검색지가 차례로 나열된다. 자주 가는 목적지를 클릭하면 경로 탐색 후 바로 길 안내가 가능하다.

맵퍼스 마케팅팀 김민성 팀장은 "맵퍼스는 전기차, 화물차 등 다양한 차량을 위한 맞춤형 서비스를 선도적으로 제공하고 있는 만큼, 이를 앱 이용자들에게도 확대 제공하고자 한다"라며 "향후에도 아틀란 만이 제공할 수 있는 차별화된 서비스를 끊임없이 개발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맵퍼스는 이번 업데이트와 함께 다음달 26일까지 아틀란 별점주기 이벤트를 통해 총 50명에게 주유권을 제공한다.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아틀란 리뷰를 남긴 후 구글닥스(Docs)를 통해 응모하면 된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가 13일 쉐라톤서울 팔래스강남 다이너스티홀에서 개최한 14회 LPG의 날 기념행사에서 자사 연제현 상품기획담당 부장이 국회 산업위원장 표창을 수상했다.
토요타 코리아가 지난 12일 강남구 소재의 그랜드 인터콘티넨탈 서울 파르나스에서 진행된 엘르 스타일 어워즈 2018의 공식 후원사로 참여해 올 뉴 아발론 하이브리드의 매력을 알렸다.
FCA 코리아(대표 파블로 로쏘)가 지난 11월 10일 경기도 평택에 위치한 FCA 코리아 트레이닝 센터에서 2018 FCA 서비스 스킬 컨테스트(2018 FCA Service Skill Contest)를 개최했다.
기아자동차㈜는 지난 12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한국시리즈 6차전 한국시리즈 MVP로 선정된 한동민 선수(SK 와이번스)에게 부상으로 기아차의 퍼포먼스 세단 스팅어를 수여했다고 밝혔다.
쉐보레(Chevrolet)가 오는 26일 새롭게 선보이는 말리부의 부분 변경 모델에 고효율의 최첨단 엔진을 선보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