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리보는 WELDING KOREA 2018] AHA산업, 자체 개발한 이동식 용접개선용 파이프 면취기 선보일 예정

유은정 2018-07-1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아하산업(대표 이종일)은 오는 10월 16일(화)에서 19일(금)까지 창원컨벤션센터(CECO) 2,3전시장에서 열리는 '2018 창원국제용접 및 절단기술전(WELDING KOREA 2018)'에 참가해 자체 개발해 특허로 등록한 이동식 용접개선용 파이프 면취기를 선보인다.

이동식 용접개선용 파이프 면취기는 세계적으로 유일한 방식으로 원주방향을 따라 회전함으로써 한 대의 장비로 다양한 직경의 파이프를 면취할 수 있어 경제적 효과가 크다. 면취기 구조는 간단해 장착이 쉽고 진동이 없으며 면취작업 속도가 빠르다. 또한 편리한 이동성으로 생산성이 높아 주목되는 제품이다. 금속 재질에 관계없이 면취가 가능하고, 장착 방법에 따라 평판 면취용, 파이프 면취용으로 사용 가능하며 두 가지 모두 자동이송장치 적용이 가능하다.

이번 전시회에서 아하산업이 선보이는 이동식 용접개선 파이프 자동 면취기는 AP1020-32와 AP1020-00 두 모델이다. AP1020-32는 작업범위가 10인치~32인치, 파이프 두께는 20mm 이하인 반면 AP1020-00은 작업범위가 32인치 이상이며 파이프 두께는 5~40mm이다. 공통적으로 두 모델의 최대 면취폭은 21mm, 최대 면취두께(45도)는 15mm이며 각도는 0~45도 범위로 조절할 수 있다.

한편, '2018 창원국제용접 및 절단기술전'에서는 최신 트렌드의 다양한 용접 및 절단 기술 관련 정보를 접할 수 있으며 유사전시회 대비 50% 이상 저렴한 가격으로 참여할 수 있다. 전국의 용접인들이 즐길 수 있는 다양한 행사도 개최될 예정이며 용접기술 시연 및 용접기기 비교 강연도 만나볼 수 있다.

→ 'Welding Korea 2018' 전시회 특집 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LED 헤드램프에서 광원으로 사용되는 LED 발열로 인해 효율과 수명이 급감하는 현상이 나타나고 있다.
카카오벤처스(공동대표 정신아, 유승운)가 교대 근무자 맞춤 캘린더 '마이듀티'를 운영하는 포휠즈(대표 정석모)에 10억 원을 투자했다고 18일 밝혔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 따르면 스마트 폰을 비롯한 모바일 기기의 장시간 사용과 업무, 학업의 증가로 거북 목, 일자 목 환자가 늘고 있다고 한다.
엘라고(elago, 대표 앤드류 리)가 창립 10주년을 맞이해 사은품을 증정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창립 10주년 기념하는 이번 이벤트는 자사 엘라고몰에서 3만 원 이상 구매 시 소비자가 2만 5천원 상당의
이노아이오가 7월 14일(토) ~ 16일(월)까지 삼성동 코엑스(COEX) D홀에서 '제8회 스마트 디바이스쇼 2018(이하 KITAS 2018)'에 참가한 가운데 'BEST of KIATS 2018' TOP5로 선
튼튼영어는 7월 12일(목)에서 15일(일)까지 코엑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