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통상자원부 백운규 장관, 르노삼성 부산공장 방문

최상운 2018-07-1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는 산업통상자원부 백운규 장관의 자동차업체 현장방문 첫 일정으로 부산공장을 찾았다고 밝혔다.

이번 산업부 장관의 르노삼성차 부산공장 방문은 내달 미국에서 열리는 무역확장법 232조 관련 공청회를 앞두고 민관의 공동 대응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이뤄졌다. 이와 함께 국내 자동차산업의 글로벌 경쟁력을 높이는 생산시설로서 세계 정상 수준의 생산성을 갖춘 부산공장을 방문하고 현장의 의견을 수렴하기 위한 목적이다.

백 장관은 현장에서 도미닉시뇨라 사장과 르노삼성 주요 임직원들을 만나 격려하고 약 1시간 동안 수출상황 점검과 공장 가동 상태 등을 둘러봤다.

백 장관은 "2012년 경영 위기 당시에 혁신적인 공정을 위한 과감한 투자와 이를 뒷받침한 현장 근로자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라며 "노사화합으로 세계최고 글로벌 경쟁력을 이룬 르노삼성차의 생산현장을 보고 자동차산업의 어려움을 극복할 수 있는 가능성을 봤다"고 말했다. 이어서 "정부도 르노삼성차의 미래 전략 차종 개발 지원과 수출 피해 최소화 등 기업하기 좋은 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르노삼성 부산공장은 전 세계 자동차 공장에 대한 생산성 지표인 2016년 하버 리포트(Harbour Report) 평가에서 각 세그먼트별 차량 생산 평가 중 세계 최고 수준을 기록하며, 전 세계 148개 공장 중 종합 순위 8위에 오른 바 있다. 부산공장은 최대 8개 차종까지 1개 라인에서 동시에 생산 가능한 '혼류 생산 시스템'을 적용해 유연한 생산대응이 가능하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최근 수입차 메카로 떠오르고 있는 마세라티 분당 전시장에서 만난 강경필 지점장은 인터뷰 내내 마세라티 스포츠카에 대한 그만의 노하우를 쉼 없이 이어갔다.
코코산업(대표 남승창)은 천연 코코넛 열매로 만든 친환경 제품인 '울트라 야자 매트'를 새롭게 출시한다고 19일 밝혔다.
현대자동차는 21일 출시되는 '스마트 모빌리티 디바이스' 신형 쏘나타에 카카오와 협력해 개발한 음성인식 대화형비서 서비스를 최초로 적용한다.
㈜불스원이 엔진 세정 효과와 주행 성능 개선 효과를 겸비한 신제품 엔진 세정제 '불스원샷 블랙'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최종식)가 지난 해 우수한 영업 실적을 거둔 오토매니저(AM, 영업직 사원)를 대상으로 워크숍을 실시하는 등 판매 역량 강화에 나섰다.
진공구강세정기 전문기업 닥터픽(Dr.pik 대표 현기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