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통상자원부 백운규 장관, 르노삼성 부산공장 방문

최상운 2018-07-1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는 산업통상자원부 백운규 장관의 자동차업체 현장방문 첫 일정으로 부산공장을 찾았다고 밝혔다.

이번 산업부 장관의 르노삼성차 부산공장 방문은 내달 미국에서 열리는 무역확장법 232조 관련 공청회를 앞두고 민관의 공동 대응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이뤄졌다. 이와 함께 국내 자동차산업의 글로벌 경쟁력을 높이는 생산시설로서 세계 정상 수준의 생산성을 갖춘 부산공장을 방문하고 현장의 의견을 수렴하기 위한 목적이다.

백 장관은 현장에서 도미닉시뇨라 사장과 르노삼성 주요 임직원들을 만나 격려하고 약 1시간 동안 수출상황 점검과 공장 가동 상태 등을 둘러봤다.

백 장관은 "2012년 경영 위기 당시에 혁신적인 공정을 위한 과감한 투자와 이를 뒷받침한 현장 근로자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라며 "노사화합으로 세계최고 글로벌 경쟁력을 이룬 르노삼성차의 생산현장을 보고 자동차산업의 어려움을 극복할 수 있는 가능성을 봤다"고 말했다. 이어서 "정부도 르노삼성차의 미래 전략 차종 개발 지원과 수출 피해 최소화 등 기업하기 좋은 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르노삼성 부산공장은 전 세계 자동차 공장에 대한 생산성 지표인 2016년 하버 리포트(Harbour Report) 평가에서 각 세그먼트별 차량 생산 평가 중 세계 최고 수준을 기록하며, 전 세계 148개 공장 중 종합 순위 8위에 오른 바 있다. 부산공장은 최대 8개 차종까지 1개 라인에서 동시에 생산 가능한 '혼류 생산 시스템'을 적용해 유연한 생산대응이 가능하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현대엠엔소프트(대표 홍지수)가 본격적인 여름휴가 성수기를 맞아 '지니', '지니넥스트', '맵피' 등 주요 내비게이션 소프트웨어의 7월 정기 업데이트를 시행한다.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대표 백정현)는 대전광역시에 위치한 재규어 랜드로버 전시장과 서비스센터를 확장 이전했다고 17일 밝혔다.
서울오토살롱 사무국은 '2018 서울오토살롱' 전시행사를 오는 7월 19일부터 22일까지 4일간 서울 삼성동 코엑스(COEX)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최종식)가 협력사의 품질 및 기술경쟁력 제고를 통한 상생협력과 동반성장 도모를 위해 협력사를 대상으로 분과위원회를 개최한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지난 12일부터 스마트폰 통합 패키지가 장착된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주요 모델(18년식 기준, 일부 모델은 제외)에서 '안드로이드 오토(Android Auto)'의 호환 및 활용이 가능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