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칸 국제 광고제 본상 수상한 '현대자동차 파빌리온' 서울에서 전시!

최상운 2018-07-1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현대자동차㈜가 프랑스 칸에서 열린 '칸 국제 광고제'에서 현대자동차 최초로 디자인 카테고리 본상을 수상한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브랜드 홍보관 '현대자동차 파빌리온'을 이달 20일부터 서울에서 전시한다.

현대자동차는 '현대자동차 파빌리온'으로 지난 6월 '2018 칸 라이언즈 인터내셔널 페스티벌 오브 크리에이티비티' 디자인 부문 본상인 '동사자상'을 수상했으며, 특히 이는 현대자동차가 디자인 카테고리에서 최초로 본상을 수상한 것으로 자동차뿐 아니라 다양한 분야에서 현대자동차의 우수한 크리에이티브 디자인 경쟁력을 입증한 결과라 더욱 뜻깊다.

현대자동차 파빌리온은 지난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및 패럴림픽 대회기간 동안 평창올림픽 플라자에서 운영한 현대자동차 브랜드 홍보관으로, 자동차 회사가 차량 전시 없이 감각적인 디자인과 체험형 콘텐츠로 수소전기차 기술을 표현함으로써 현대자동차의 브랜드 비전을 제시해 방문객들은 물론 국내외 주요 미디어로부터 높은 관심을 받은 바 있다.

현대자동차는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에서 선보였던 현대자동차 파빌리온을 더 많은 사람들이 경험하고 체험할 수 있도록, 올림픽 후원사 중 유일하게 이달 20일부터 12월 30일까지 약 5개월간 송원 아트센터(서울 종로구 소재)에서 현대자동차 파빌리온을 재구현해 전시명 'The Seed of New Society(미래의 씨앗) 展'으로 무료 전시를 운영한다.

'The Seed of New Society(미래의 씨앗) 展'에서는 빛 흡수율이 높은 소재를 사용해 수소의 기원이 되는 우주를 표현하고, 별을 나타내는 LED 램프와 수소의 씨앗을 형상화한 물방울 등 수소 에너지의 원리를 직관적으로 느낄 수 있도록 한 각각의 테마 공간을 통해 예술과 기술을 접목해 수소 사회가 가져올 평등하고 자유로운 모빌리티의 미래 모습을 만나볼 수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현대자동차(주)가 엔트리 SUV '베뉴(VENUE)'의 주요 사양 및 가격대를 공개하고 24일(월)부터 전국 영업점을 통해 사전계약에 돌입한다.
포르쉐코리아(대표 마이클 키르쉬)가 지난 18일, 서울 강남구 도산대로에 위치한 새로운 리테일 포맷 '포르쉐 스튜디오 청담(Porsche Studio Cheongdam)'을 오픈했다.
기아자동차, 현대자동차, 제네시스의 커넥티드 카(Connected Car) 서비스의 국내 누적 가입자 수가 18일 부로 100만명을 돌파했다. (現 서비스 유지 고객 기준)
토요타 가주 레이싱(TOYOTA GAZOO Racing)이 지난 6월 15일부터 16일까지 양일간 2018-2019 국제 내구레이스 챔피언십(2018-2019 FIA World Endurance Championshi
한국엡손(이하 엡손, 대표 시부사와 야스오)이 25일 스타일리시하고 설치 유연성이 뛰어난 미니 홈프로젝터 'EF-100시리즈(EF-100W/EF-100B)'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