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리지스톤, 태양광 자동차 경주 '2019 브리지스톤 월드 솔라 챌린지' 후원

최상운 2018-07-12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타이어 기업 브리지스톤이 세계 최고 수준의 태양에너지 기술과 첨단 엔지니어링이 경합하는 '2019 브리지스톤 월드 솔라 챌린지(2019 Bridgestone World Solar Challenge: BWSC)'의 타이틀 후원사가 된다. 2019 브리지스톤 월드 솔라 챌린지는 2019년 10월 13일부터 20일까지 호주에서 열린다.

브리지스톤 월드 솔라 챌린지 레이스는 지금부터 30년 전인 1987년부터 시작됐다. 호주대륙의 북쪽 해안지역인 다윈(Darwin)에서 출발해 대륙의 남쪽 끝인 아델레이드(Adelaide)까지, 총 3,000km의 거리를 태양에너지 동력으로 5일에 걸쳐 종단하는 대회다. 2017년에는 전세계 19개국에서 38개팀이 대회에 참가했다. 참가팀의 대부분은 대학교 학생들이다.

2013년부터 브리지스톤 월드 솔라 챌린지(2019 Bridgestone World Solar Challenge: BWSC)의 타이틀 후원사로 참가해온 브리지스톤은 대회에 참가하는 팀들에게 태양광 자동차 전용 타이어를 공급해오고 있다. 브리지스톤 월드 솔라 챌린지를 통해 브리지스톤은 친환경 기술 개발을 장려하고 이를 통해 궁극적으로는 브리지스톤이 추구하는 '지속 가능한 사회'의 구현에 이바지하고자 한다. 여기에는 미래 친환경 기술을 주도할 젊은 기술 엔지니어들이 꿈을 이룰 수 있도록 이들을 지원하는 것도 포함된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아우디 코리아(사장: 세드릭 주흐넬)가 아우디의 고성능 모델 라인 'RS'가 올해로 25주년을 맞이했다.
국내 직영 중고차 기업 K Car(케이카)는 올해 상반기 전국 직영점에 방문하지 않고 PC나 모바일로 직영 중고차를 구매한 소비자가 전체의 26.4%라고 17일 밝혔다. 그 중 51.8%는 모바일 앱을 이용한 것으로
현대자동차와 기아자동차는 본격적인 휴가철을 맞아 '하계 특별 무상점검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17일 밝혔다.
2019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은 지난 16일 영암 코리아인터내셔널서킷(KIC)에서 올 시즌 마지막 오피셜 테스트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ASA 6000 클래스 참가차량 19대가 테스트에 나선 가운데 랩 타임
다임러 트럭 코리아(주)(대표이사 조규상)가 메르세데스-벤츠 트럭 고객들을 대상으로 7월 16일부터 8월 24일까지 총 6주 동안 전국 메르세데스-벤츠 상용차 공식 서비스센터에서 '2019 쿨 여름 서비스 캠페인'을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