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엡손, 다목적 라벨프린터 'LW-K200' 블랙 출시

최상운 2018-07-12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한국엡손(대표 시부사와 야스오, 이하 엡손)이 다목적 라벨프린터 LW-K200의 블랙 색상을 새롭게 출시한다.

기존의 블루, 핑크 등 개성 있는 색상에 모던한 블랙 색상을 새로 추가하며 소비자의 선택 폭을 넓힌 것이다. 블랙앤화이트의 조화로 일반 소비자는 물론, 산업 현장 및 오피스 환경까지 커버 가능하다. 상세 스펙은 기존 모델인 LW-K200BL, LW-K200PK와 동일하다.

라벨프린터 LW-K200 시리즈는 콤팩트한 크기와 실용적 기능으로 작년 4월 출시 이후 라벨프린터 카테고리에서 꾸준한 사랑을 받아왔다. 특히 한글, 영어, 일본어, 한자 등 4개 언어를 지원할 뿐 아니라, 다양한 이모티콘과 기호가 내장되어 있어 셀프 인테리어 소품으로 각광받았다.

엡손 관계자는 "기존 블루, 핑크 색상은 개성 있는 소비자들이 선호했다면, 블랙 색상은 라벨프린터 입문용 또는 사무실용으로도 제격"이라며 "블랙 색상은 기존의 인기 제품에 보다 대중적인 컬러를 입힘으로써 가정은 물론 가성비를 중시하는 사무실 및 산업용 유저들의 큰 호응을 얻을 것으로 예상한다."고 전했다.

한편, 엡손은 오는 9월 킨텍스에서 개최되는 국제자동화정밀기기전(KOFAS)에 참여해 LW-K200BK를 다른 산업용 제품들과 함께 선보일 계획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한전산업개발(주)(대표 홍원의)는오는 4월 3일(수)부터 5일(금)까지 대구 EXCO 전시장에서 열리는 '제16회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에 참가해 통합형 에너지저장장치(ESS)인 'KEPID-ESS-200'을 태양광발
국민보건 향상과 의학술 발전 및 의료, 병원 관련산업의 활성화를 위한 제35회 국제의료기기·병원설비전시회(KIMES 2019)가 4일간의 일정으로 종료 했다.
현대알루미늄(주)(대표 박준영)은 오는 4월 3일(수)부터 5일(금)까지 대구 EXCO 전시장에서 열리는 '제16회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에 참가해 지붕형 태양광 구조물을 선보인다.
바스텍(대표 하재청)은 오는 4월 3일(수)부터 5일(금)까지 대구 EXCO 전시장에서 열리는 '제16회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에 참가해 EV충전기 'CSI SERIES'를 선보인다.
친환경소재부터 첨단 복합재료, 초정밀 가공기기까지 국내외 우수한 플라스틱・고무산업 최신 기자재가 한자리에 선보였다.
국민보건 향상과 의학술 발전 및 의료, 병원 관련산업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