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엑스 유교전] 닥터비오비, 국내 최초 목욕놀이 휘핑 폼클렌저 Snow Buddy 전시

이은실 2018-07-13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닥터비오비는 7월 12일(목)에서 15일(일)까지 코엑스에서 열리는 '서울국제유아교육전&키즈페어'에 참가해 재밌게 씻을 수 있는 국내 최초 목욕놀이 휘핑 폼클렌저 'Snow Buddy'를 선보였다.

닥터비오비는 어린이 제품 전문 업체로 건강기능식품, 화장품 등을 제작한다. 중소기업임에도 3년, 5년 이상 재생산되는 장수 상품을 많이 갖고 있다. 아이를 아끼는 마음으로 제품을 만들고 있으며 올바른 레시피를 찾아 좋은 제품을 개발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이번 전시에 닥터비오비가 전시한 'Snow Buddy'는 솜사탕 같은 형태의 폼클렌저로 물에 닿으면 거품으로 변한다. 합성방부제가 없는 순한 성분으로 아이의 몸에 닿아도 안전하며 물만으로 깨끗히 세척 가능하다. 씻기 싫어하는 아이들에게 목욕의 재미를 알려주기 위해 제작됐다. 2017년 7월에 첫 출시한 'Snow Buddy'는 현재 20만 개 판매 성과를 이뤘다.


박종승 닥터비오비 대표 이사는 "현재 'Snow Buddy'를 중국, 태국, 미국, 베트남, 홍콩 등 13개국에 정식 수출 중이다"고 밝혔다. 이어 "'Snow Buddy' 시리즈로 폼 클렌저 외에 샴푸, 썬크림, 치약, 바디워시 등의 신제품이 다음달쯤 출시될 예정이다"고 말했다.

한편, '서울국제유아교육전&키즈페어'에서는 많은 브랜드들이 제공하는 유아교육, 용품의 정보를 접할 수 있다. 학습지, 문구, 완구, 교육 프로그램, 게임, 학습용품 등 다양한 제품도 볼 수 있다. 국내 유망 브랜드들이 총망라돼 유아와 관련된 트렌드를 제시하고 있다.

→ '서울국제유아교육전&어린이유아용품전′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 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서울지역 청소년들이 개학 연기로 성적, 학습부진을 가장 걱정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개학 연기 이후 주로 하고 있는 활동은 자기 학습, TV 시청, 학원 순으로 나타났다.
△전분야 온라인 전환 속도의 급속화 △자유로웠던 세계여행은 과거 일이 될 것 △재택근무 확대로 새로운 업무 스탠더드와 지휘체계필요
크로미움 OS 클라우드 호스팅 벤처기업 마이크로 커뮤니케이션(대표 이슬기)은 1일 국내 최초로 Google에서 오픈소스로 공개한 크로미움 OS를 사용하여 클라우드 호스팅 서비스로 제공하는 Every Cloud 호스팅
엘림넷 나우앤서베이는 3월 25일부터 3월 31일까지 나우앤서베이 직장인 패널 1050명(남성 608명, 여성 442명)을 대상으로 '코로나19 이후 직장인 방콕 라이프'라는 주제의 설문조사를 실시하였다.
중고명품 커머스 쿠돈(대표 이경표)이 코로나19 상황 속 비대면(언택트) 거래가 급증하고 있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