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렌터카-허츠, 해외여행객 대상 공동 프로모션 진행

최상운 2018-08-0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롯데렌터카는 본격적인 여름 휴가철을 맞아 글로벌 렌터카 브랜드 허츠(Hertz)와 풍성한 혜택의 공동 프로모션을 진행한다고 1일 밝혔다.

롯데렌터카의 해외 제휴 파트너인 허츠는 전 세계 150여 개국에 1만여 개 지점을 보유한 글로벌 렌터카 브랜드다. 여행이나 출장 등의 목적으로 해외에서 렌터카 이용 계획이 있는 고객은 롯데렌터카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전 세계 어디서든 허츠의 차량을 쉽고 빠르게 예약할 수 있다. 해외렌터카 예약서비스는 한국어로 제공되며, 온라인과 모바일을 통해 실시간 차량 검색, 예약 및 예약 확인이 가능하다.

이번 프로모션은 오는 10월 말까지 세 달간 진행되며, 롯데렌터카를 통해 허츠 렌터카를 1일 이상 이용하는 롯데렌터카 회원을 대상으로 한다. 대여 기간에 따라 엔제리너스 커피 교환권, 롯데시네마 영화예매권 등 모바일 쿠폰을 차등 지급하며, 6일 이상 차량을 이용하는 고객에게는 1일 요금이 무료 제공된다.

프로모션 대상 지역은 미국, 캐나다 등 미주 지역부터 유럽 주요국가(영국, 프랑스, 독일, 이탈리아, 벨기에, 네덜란드, 스페인, 룩셈부르크, 스웨덴, 덴마크), 호주와 뉴질랜드로 대표되는 오세아니아 등 국내 여행객이 많이 찾는 전 세계 대부분의 지역을 포함한다.

롯데렌탈 최근영 마케팅부문장은 "최근 자유여행을 선호하는 이들이 늘면서 해외 여행지에서도 차량을 빌려 직접 운전하며 여행을 즐기는 '렌터카 여행'이 새로운 트렌드로 주목 받고 있다"라며, "국내외를 대표하는 렌터카 브랜드인 롯데렌터카와 허츠가 함께 마련한 이번 프로모션을 통해 올 여름엔 가벼운 마음으로 보다 합리적인 비용의 해외 자유여행을 즐기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재규어 최초의 순수 전기 SUV I-PACE가 2019 월드카 어워드(2019 World Car Awards)에서 역사적인 3관왕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고성능 럭셔리 전기차 I-PACE는 2019 세계 올해의 차(
올해로 출시 55주년을 맞은 포드 머스탱이 4년 연속 세계 최다 판매 스포츠 쿠페로 선정됐다.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는 도미닉 시뇨라 사장이 16일 부산시청에서 오거돈 부산시장과 만남을 갖고 르노삼성차의 한국 시장에 대한 지속적인 투자와 경영 활동을 약속하며 조속한 시일 내 임단협 타결을 위한
제네시스 브랜드는 '2019 뉴욕 국제 오토쇼(2019 New York International Auto Show, 이하 뉴욕 모터쇼)'에서 전기차 기반 콘셉트카 '민트 콘셉트(Mint Concept)'를 세계 최초
지프(Jeep)가 SUV의 아이콘인 '올 뉴 랭글러(All New Wrangler)'의 풀 라인업을 선보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