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스바겐코리아, 자동차 개별소비세 적용... 차량별 인하 가격은?

최상운 2018-08-0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폭스바겐코리아(사장 슈테판 크랍)는 정부의 자동차 개별소비세 인하방침(5%→3.5%)에 따라 현재 판매중인 전 차종의 가격을 최소 55만 2,000원에서 최대 70만 8,000원까지 인하한다.

출시 첫 달 월간 최대판매 기록을 경신하고, 지난 6월 수입차 월별 베스트셀링 1위에 오른 독보적 베스트셀러 신형 티구안은 55만 2,000원(2.0 TDI)에서 최대 62만 3,000원(4모션 프레스티지)이 인하된다.

티구안에 공간 활용성 및 실용성을 극대화한 티구안 올스페이스는 65만 7,000원의 인하분이 적용된다.

까다로운 국내 프리미엄 세단 고객의 기준을 만족시키는 신형 파사트 GT는 56만 7,000원(2.0 TDI)에서 최대 70만 8,000원(2.0 TDI 4모션 프레스티지)까지 인하된다.

폭스바겐코리아는 향후에도 경쟁력 있는 가격은 물론 업계 최고 수준의 서비스를 제공해 고객 만족도를 극대화해 나갈 예정이다.

각 모델별 가격 인하 폭 및 새로운 판매가격은 아래와 같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현대자동차㈜는 내ᆞ외장 디자인과 편의 사양을 대폭 강화한 아이오닉 상품성 개선모델 '더 뉴 아이오닉' 하이브리드·플러그인(plug-in)을 17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국내 직영 중고차 기업 K Car가 2019년 상반기 차량평가사를 공개채용 한다.
㈜불스원이 배우 차태현과 함께 차량용 공기청정기 '에어테라피 멀티액션'의 첫 TV 광고를 공개한다고 밝혔다.
BMW 그룹이 1월 16일(현지시간), 플래그십 럭셔리 세단 뉴 7시리즈를 전세계 최초로 공개했다.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최종식)는 영국에서 G4 렉스턴과 렉스턴 스포츠 모델이 제품력을 인정받아 '올해의 사륜구동' 어워즈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뒀다고 17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