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스바겐코리아, 자동차 개별소비세 적용... 차량별 인하 가격은?

최상운 2018-08-0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폭스바겐코리아(사장 슈테판 크랍)는 정부의 자동차 개별소비세 인하방침(5%→3.5%)에 따라 현재 판매중인 전 차종의 가격을 최소 55만 2,000원에서 최대 70만 8,000원까지 인하한다.

출시 첫 달 월간 최대판매 기록을 경신하고, 지난 6월 수입차 월별 베스트셀링 1위에 오른 독보적 베스트셀러 신형 티구안은 55만 2,000원(2.0 TDI)에서 최대 62만 3,000원(4모션 프레스티지)이 인하된다.

티구안에 공간 활용성 및 실용성을 극대화한 티구안 올스페이스는 65만 7,000원의 인하분이 적용된다.

까다로운 국내 프리미엄 세단 고객의 기준을 만족시키는 신형 파사트 GT는 56만 7,000원(2.0 TDI)에서 최대 70만 8,000원(2.0 TDI 4모션 프레스티지)까지 인하된다.

폭스바겐코리아는 향후에도 경쟁력 있는 가격은 물론 업계 최고 수준의 서비스를 제공해 고객 만족도를 극대화해 나갈 예정이다.

각 모델별 가격 인하 폭 및 새로운 판매가격은 아래와 같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재규어 최초의 순수 전기 SUV I-PACE가 2019 월드카 어워드(2019 World Car Awards)에서 역사적인 3관왕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고성능 럭셔리 전기차 I-PACE는 2019 세계 올해의 차(
올해로 출시 55주년을 맞은 포드 머스탱이 4년 연속 세계 최다 판매 스포츠 쿠페로 선정됐다.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는 도미닉 시뇨라 사장이 16일 부산시청에서 오거돈 부산시장과 만남을 갖고 르노삼성차의 한국 시장에 대한 지속적인 투자와 경영 활동을 약속하며 조속한 시일 내 임단협 타결을 위한
제네시스 브랜드는 '2019 뉴욕 국제 오토쇼(2019 New York International Auto Show, 이하 뉴욕 모터쇼)'에서 전기차 기반 콘셉트카 '민트 콘셉트(Mint Concept)'를 세계 최초
지프(Jeep)가 SUV의 아이콘인 '올 뉴 랭글러(All New Wrangler)'의 풀 라인업을 선보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