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ART UP IR] 이오코리아, 피부과 치료원료로 만든 '코슈메티컬' 브랜드 출시

이은실 2018-08-03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검증된 효능을 가진 의약성분을 화장품과 접목한 것을 '코슈메티컬'이라 일컫는다. 코슈메디컬 브랜드는 피부에 민감한 젊은 소비자들에게 큰 신뢰를 받고 있다. 광주과학기술원의 지원을 받고 있는 화장품 제조 및 유통 업체 '이오코리아'는 현재 코슈메디컬 제품에 집중하며 국내외 면세점에서 다양한 고객들과 소통하고 있다. 임승미 이오코리아 대표 이사와의 인터뷰를 통해 기업 및 제품에 대한 궁금증을 Q&A 형식으로 정리해봤다.


(사진 설명: 임승미 이오코리아 대표)

Q: 회사 소개를 한다면?
A: 이오코리아는 화장품 제조 및 유통 업체다. 자회사 닥터힐럭스 뷰티뱅크는 피부관리센터로 직영점 25곳을 운영하고 있다.

Q: 소개하려는 제품/서비스/솔루션/기술은 무엇인가?
A: 이오코리아의 주력 제품은 피부과 치료원료로 만든 화장품이다. EGF를 주원료로 사용했으며 2차로 펩타이드를 주원료로 사용해 제품 시리즈를 생산한 바 있다. 최근 떠오르는 제품은 올해 출시한 '솔리드 인 오일'이다. 이는 당뇨병 환자들이 붙일 수 있는 '인슐린 패치'를 화장품에 접목한 것으로 침투기술이 핵심이다. 국내에서 처음 선보이는 코슈메티컬 제품이기에 많은 분들의 주목을 받고 있다.


Q: 현재까지 달성한 구체적 성과는 무엇인가?
A: 10년 전부터 일본에 닥터힐럭스라는 브랜드로 EGF 화장품을 수출하고 있었으며 태국과도 계약이 체결돼 물건을 수출하고 있는 상태다.

Q: 논의중인 제휴 및 투자 이슈가 있나?
A: 국내외 면세점에 이미 이오코리아 제품이 입점돼 있다. 그 중에서도 가장 큰 면세점인 S면세점과 계약 클로징을 앞두고 있다.


Q: 향후 계획은 어떻게 되나?
A: 2017년도에 중국 위생허가를 취득한 바 있다. 향후에 중국 측에 적극적으로 수출을 진행할 예정이다. 한편, 광주과학기술원은 고급과학기술 인재양성, 산업계와의 협동연구 및 외국과의 교육 연구 교류 촉진, 국가 과학기술 및 지역 균형 발전 이바지 등을 위해 설립된 기관이다. '미래를 향한 창의적 과학기술의 요람'을 비전으로 세계적 경쟁력을 갖춘 글로벌 캠퍼스 구축, 글로벌 공동융합연구 및 학과간 융합으로 혁신 연구 모델 제시, 국가성장동력 창출을 위한 청년 창업인재 육성 등의 계획을 실행해 나가고 있다. 광주과학기술원의 지원으로 제작된 IR피칭 영상은 우수 스타트업 기업들의 성공적인 투자유치를 위한 프로젝트 중 하나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노먼드(대표 박용성)는 오는 8월 23일(목) 양재 더케이호텔에서 열리는 '2018 컨퍼런스&네트워킹(MIK 2018 Conference&Networking Party)'에서 토탈 아이웨어 브랜드 '글
쏘시에보떼(대표 이규민)는 오는 8월 23일(목) 양재 더케이호텔에서 열리는 '2018 컨퍼런스&네트워킹(MIK 2018 Conference&Networking Party)'에서 글로벌 코스메틱 브랜드
우리아이들은 오는 8월 23일(목) 양재 더케이호텔에서 열리는 '2018 컨퍼런스&네트워킹(MIK 2018 Conference&Networking Party)'에서  오가닉 코스메틱제품 '손 소독제 스
선윤이앤씨(대표 조용인)는 8월 30일(목)부터 9월 2일(일)까지 서울 SETEC에서 열리는 '세텍 메가쇼 2018 시즌 2'에 참가해 직구 상품으로 유명한 Proscenic P8의 한국 버전인 '트루쎈 SCV6'
성남시 주최, 성남산업진흥원 주관의 '2018 성남 콘텐츠 크라우드펀딩 월드 컨퍼런스'가 8월 21일 성남 밀리토피아 호텔 그랜드볼룸 & 로비에서 개최된 가운데  미국의 크라우드펀딩 채널 'fig'의 CEO
성남시 주최, 성남산업진흥원 주관의 '2018 성남 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