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2018 펫서울 카하 엑스포 참가... '더 뉴 레이' 전시

최상운 2018-08-03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2018 펫서울 카하 엑스포'는 전세계의 다양한 반려동물 브랜드를 총망라하는 아시아 최대 규모의 반려동물 전문 엑스포로, 8월 3일부터 5일까지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개최된다.

이번 엑스포 참가를 통해 기아차는 고객들에게 기아차의 반려동물 관련 제품들을 적극적으로 홍보하고, 나아가 '더 뉴 레이' 차량의 판매 확대까지 노린다는 방침이다.

기아차는 지난해 12월 차량용 반려동물 패키지 '튜온펫'을 출시하고 이를 '더 뉴 레이'에 최초 적용함으로써 반려동물을 키우는 고객들로부터 폭발적인 관심을 받았다.

이번 엑스포에서 기아차는 반려동물을 위한 넓은 공간 활용이 가능한 '더 뉴 레이' 차량 및 ▲반려동물을 안전하게 고정할 수 있는 카시트(이동식 케이지 겸용) ▲반려동물이 운전석으로 넘어오는 돌발 상황을 방지할 수 있는 카펜스 ▲반려동물로 인한 시트 오염을 방지하고 반려동물에게 가해지는 충격을 완화하는 2열용 방오 시트커버 등 '튜온펫' 패키지를 전시한다.

이외에도 기아차는 관람객의 흥미를 드높이기 위해 엑스포 기간 동안 매일 룰렛 게임 이벤트를 진행하며, 결과에 따라 더 뉴 레이 옥스포드 블록, K3 연비라면 등 다양한 경품을 증정한다.

기아자동차 관계자는 "기아차의 제품이 반려동물과 함께 편안히 차량을 이용하길 원하는 펫팸족(Pet+Family)의 펫심(Pet+心)을 저격할 수 있기를 바란다"라며 "앞으로도 반려동물을 키우는 고객분들의 만족을 위해 노력하는 기아차가 되겠다."고 밝혔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현대자동차㈜가 화물 운송용 대형 트레일러 자율주행차량으로 의왕-인천간 약 40km 구간 고속도로 자율주행에 성공하며 또 다시 미래 혁신기술 분야에서 앞선 기술력을 입증했다.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가 8월 22일부터 23일까지 SM6 온라인 구매 청약 고객을 대상으로 특별한 혜택을 제공하는 'SM6 플래시 세일(SM6 Flash Sale)'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아우디 코리아(사장: 세드릭 주흐넬)는 아우디 공식 딜러사인 태안모터스(대표이사: 서덕중)가 '아우디 송도 전시장'을 신규 오픈 한다고 밝혔다.
현대차는 레브와 상호협력을 위한 전략적 투자를 단행하고 인도 공유경제 시장에 진출하는 교두보를 마련한다고 20일 밝혔다.
BMW 코리아(대표 김효준)는 지난 8월 19일 0시 기준으로 리콜대상 차량 약 106,000대 중 약100,000대가 안전진단을 완료했고, 약 4,300대가 예약 대기 중으로 총 104,300대가 안정권에 있다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