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 국내 수입차 판매량, 전월 대비 12% 감소한 2만 518대 판매

최상운 2018-08-06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는 2018년 7월 수입차 신규등록대수가 6월 2만 3,311대 보다 12.0% 감소, 전년 7월 1만 7,628대 보다 16.4% 증가한 2만 518대로 집계됐으며 2018년 누적대수 16만 627대는 전년 동기 누적 13만 5,780대 보다 18.3% 증가했다고 발표했다.

7월 브랜드별 등록대수는 메르세데스-벤츠(Mercedes-Benz) 4,715대, 비엠더블유(BMW) 3,959대, 폭스바겐(Volkswagen) 1,627대, 아우디(Audi) 1,427대, 토요타(Toyota) 1,270대, 포드(Ford/Lincoln) 1,033대, 랜드로버(Land Rover) 1,007대, 미니(MINI) 851대, 볼보(Volvo) 814대, 렉서스(Lexus) 741대, 혼다(Honda) 704대, 크라이슬러(Chrysler/Jeep) 507대, 푸조(Peugeot) 371대, 닛산(Nissan) 351대, 포르쉐(Porsche) 321대, 재규어(Jaguar) 225대, 인피니티(Infiniti) 163대, 마세라티(Maserati) 151대, 캐딜락(Cadillac) 147대, 시트로엥(Citroen) 102대, 벤틀리(Bentley) 21대, 롤스로이스(Rolls-Royce) 11대였다.

배기량별 등록대수는 2,000cc 미만 1만 3,116대(63.9%), 2,000cc~3,000cc 미만 6,010대(29.3%), 3,000cc~4,000cc 미만 1,124대(5.5%), 4,000cc 이상 252대(1.2%), 기타(전기차) 16대(0.1%)로 나타났다. 국가별로는 유럽 1만 5,602대(76.0%), 일본 3,229대(15.7%), 미국 1,687대(8.2%) 순이었고 연료별로는 디젤 9,633대(46.9%), 가솔린 8,924대(43.5%), 하이브리드 1,945대(9.5%), 전기 16대(0.1%) 순이었다.

구매유형별로는 2만 518대 중 개인구매가 1만 3,010대로 63.4%, 법인구매가 7,508대로 36.6%였다. 개인구매의 지역별 등록은 경기 3,986대(30.6%), 서울 2,926대(22.5%), 부산 778(6.0%) 순이었고 법인구매의 지역별 등록은 인천 2,197대(29.3%), 부산 1,862대(24.8%), 대구 1,256대(16.7%) 순으로 집계됐다.

7월 베스트셀링 모델은 아우디 A6 35 TDI(974대), 폭스바겐 Tiguan 2.0 TDI(771대), 메르세데스-벤츠 E 220 d 4MATIC(718대) 순이었다.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 윤대성 부회장은 "7월 수입차 시장은 일부 브랜드의 물량부족으로 전월 대비 감소했다."라고 설명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현대자동차㈜가 화물 운송용 대형 트레일러 자율주행차량으로 의왕-인천간 약 40km 구간 고속도로 자율주행에 성공하며 또 다시 미래 혁신기술 분야에서 앞선 기술력을 입증했다.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가 8월 22일부터 23일까지 SM6 온라인 구매 청약 고객을 대상으로 특별한 혜택을 제공하는 'SM6 플래시 세일(SM6 Flash Sale)'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아우디 코리아(사장: 세드릭 주흐넬)는 아우디 공식 딜러사인 태안모터스(대표이사: 서덕중)가 '아우디 송도 전시장'을 신규 오픈 한다고 밝혔다.
현대차는 레브와 상호협력을 위한 전략적 투자를 단행하고 인도 공유경제 시장에 진출하는 교두보를 마련한다고 20일 밝혔다.
BMW 코리아(대표 김효준)는 지난 8월 19일 0시 기준으로 리콜대상 차량 약 106,000대 중 약100,000대가 안전진단을 완료했고, 약 4,300대가 예약 대기 중으로 총 104,300대가 안정권에 있다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