젠하이저, '엠비오 스마트 헤드셋' 출시

최영무 2018-08-23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독일 오디오의 명가 젠하이저(Sennheiser)가 '엠비오 스마트 헤드셋(AMBEO Smart Headset)'의 판매를 시작한다고 23일 밝혔다.

젠하이저의 '엠비오 스마트 헤드셋'은 양쪽 이어피스에 전방향성 마이크가 내장돼 바이노럴 레코딩(Binaural recording) 방식으로 3D 오디오를 녹음할 수 있으며, 애플의 iOS 기기와 연동해 간단하게 고품질의 콘텐츠를 제작할 수 있다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엠비오 스마트 헤드셋'은 녹음 기능 외에도 주변의 소음을 효과적으로 차단하는 '엑티브 노이즈 캔슬링' 기능이 탑재돼 일상에서 음악을 즐기는 이어폰으로 사용하기에도 적합하다.

젠하이저의 관계자는 "최근 유튜브 크리에이터의 증가와 함께 콘텐츠의 수준을 높이려는 유튜버들의 니즈가 높아지고 있는 상황이다."라며, "보다 생동감 있는 콘텐츠를 제작하려는 크리에이터들이 제품을 직접 경험할 수 있도록 프리스비 매장에서 판매를 시작한다."라고 말했다.

'엠비오 스마트 헤드셋'은 서울에 위치한 프리스비 홍대점, 명동점, 강남스퀘어점의 매장에서 제품의 체험과 판매가 시작되며, 가격은 38만9,000원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파나소닉코리아(대표이사 쿠라마 타카시)는 미세모 노즐로 플라그 제거 기능을 갖춘 구강세정기 '제트워셔 EW1413'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커세어(박재천 지사장)는 유선보다 빠른 슬립스트림 와이어리스 기술의 '카타르 프로 무선(KATAR PRO WIRELESS Gaming Mouse/이하 카타르 프로 무선)', 초경량 무게의 '카타르 프로 유선(KATA
살아가면서 지켜야 할 것은 점점 많아지고 범위도 넓어지지만, 24시간 보안 및 순찰의 어려움과 인건비 부담, 범죄 및 사고현장 증거 데이터 수집의 어려움, 순찰 인력의 현장에서의 위험성 노출(범죄, 폭력, 재해 등)
자율주행 기술은 다양한 산업에 적용되고 있지만, 우리에게 가장 잘 알려진 적용산업은 자동차다. 자율주행차의 역사는 1980년대부터 시작되었으며 지금 이 순간에도 자동차 메이커들에 의해 끊임없이 기술의 완성도가 높여지
캐리어에어컨(회장 강성희)이 '듀얼 파워 흡입부'를 적용해 초미세먼지부터 생활 악취까지 걸러주는 프리미엄 '캐리어 클라윈드 공기청정기 블루' 3종을 출시했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