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트럭버스코리아, 전북 지역 고객 서비스 위해 '전주센터' 오픈

최상운 2018-09-05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상용차 생산업체인 만그룹의 한국지사인 만트럭버스코리아㈜(대표 막스 버거)가 전북 지역의 서비스 네트워크를 강화하고 고객 서비스 만족도 향상을 위한 전주센터를 새롭게 오픈했다.

전라북도 김제시 백구면에 위치한 만트럭버스코리아 전주센터는 호남고속도로 전주 IC 인근 및 전주와 군산을 잇는 산업도로에 위치하고 있어 전주, 익산, 군산 등 전라북도의 지역 고객들의 접근이 매우 용이하다.

총 2,450평 규모의 전주 센터는 만트럭버스 독일 본사 기준에 부합하는 총 10개의 신축 워크베이와 판금 도장 전용 시설을 포함한 총 2개 동으로 이뤄져 더욱 원활한 프리미엄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할 방침이다. 또한 센터 내 약 1만 개의 부품을 자체 보유함으로써 신속한 정비를 도울 뿐만 아니라, 기존 전라남도 순천센터의 효율을 높이는 동시 전라도 전 지역으로 서비스 범위를 확대하는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아울러 약 700여 평에 이르는 넓은 고객 주차장과 장거리 운전자를 위한 샤워장, 다양한 고객 편의 시설이 구비된 고객 휴게실 등 만트럭버스코리아 고객만을 위한 세심한 배려도 더했다.

만트럭버스코리아 막스 버거 사장은 "올해 만트럭버스코리아는 김포, 부산, 사천센터 개소에 이어 전주센터까지 확장 이전 또는 신규 개소를 진행하며 총 21개의 서비스센터를 운영하게 됐다"라며 "서비스 네트워크의 양적 확대 뿐만 아니라 질적 향상을 통해 고객 만족도를 높이는데 전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현대차그룹은 15일 중국 광둥성 광저우시에서 광저우개발구 정부와 수소연료전지시스템 생산∙판매법인 설립을 위한 투자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기아는 15일 유튜브와 글로벌 브랜드 웹사이트를 통해 '뉴 기아 브랜드 쇼케이스(New Kia Brand Showcase)'를 열고, 새로운 브랜드 지향점과 지속 가능한 모빌리티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한 구체적인 미래
르노 그룹(CEO 루카 데 메오)이 지난 14일(프랑스 현지 시각 기준) 경쟁력 강화를 위해 수익성을 중심으로 경영 전략을 전환하는 그룹의 새로운 경영전략안 '르놀루션(Renaulution)'을 공개했다.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는 관계사인 '알씨아이파이낸셜서비스코리아(대표이사 프랑크말로셰, 이하 RCI 코리아)'가 차량 계약 후 대출 약정을 100% 비대면으로 진행할 수 있도록 '르노파이낸스(Renaul
할리데이비슨은 약 1만 2,000여명의 라이더들과 함께 2021년의 시작을 알린 제 1회 아시아 버추얼 호그 랠리(1st AEM Virtual H.O.G.™ Rally, 이하 호그 랠리)를 성황리에 마쳤다고 밝혔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