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D프린팅코리아 영상] 코로나, 건축용 3D프린터로 출력한 다양한 조형물 선봬

노웅래 2018-09-0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코로나는 9월 6일(목)부터 8일(토)까지 3일간 경북 구미시 구미코에서 열리는 '2018국제3D프린팅코리아엑스포'에 참가해 건축용 3D프린터로 출력한 다양한 조형물들을 선보였다.

코로나는 건축용 3D 프린터를 최초로 개발해서 상용화를 추진하고 있다. 기존 콘크리트를 건축용 3D프린터로 출력할 수 있는 최적의 조건으로 배합해서 다양한 조형물을 만들 수 있다. 거푸집 없이 비선형, 비대칭의 형태를 자유롭게 출력할 수 있다.

코로나의 한승엽 부사장은 "앞으로 조금 더 큰 크기의 대형 건축용 3D 프린터를 만들어서 작은 집을 직접 출력하는 것이 목표고 기계뿐만 아니라 출력물도 판매할 예정이다"고 전했다.

한편, '2018국제3D프린팅코리아엑스포'는 경상북도와 구미시가 주최하고 (사)3D프린팅산업협회가 주관하며 산업통상자원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특허청, 문화재청 및 3D프린팅관련 산학기관․단체들이 후원한다. 전시품목은 다음과 같다. △금속, 세라믹, 의료 관련 '3D프린터' △레이저 및 광 스캐너, SNC밀링 관련 '하드웨어 및 구성요소' △금속, 고분자, 도자기 관련 '소재' △CAD 및 디자인, 기타 소프트웨어 솔루션 관련 '소프트웨어' △교육 및 연구, 의료기기, 무역기구 및 미디어 관련 '전문분야'

→ '2018국제3D프린팅코리아엑스포' 뉴스 특집페이지 바로가기


(영상설명: '제6회 국제3D프린팅코리아엑스포' 현장스케치)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유원메디텍은 10월 23일(금)부터 25일(일)까지 3일간 벡스코 제2전시장에서 열리는 'KIMES Busan 2020'에 참가했다.
인터오션은 10월 23일(금)부터 25일(일)까지 3일간 벡스코 제2전시장에서 열리는 'KIMES Busan 2020'에 참가해 고압산소치료챔버를 소개할 예정이다.
하스피는 10월 23일(금)부터 25일(일)까지 3일간 벡스코 제2전시장에서 열리는 'KIMES Busan 2020'에 참가한다.
코이빅은 10월 23일(금)부터 25일(일)까지 3일간 벡스코 제2전시장에서 열리는 'KIMES Busan 2020'에 참가해 경피성 통증완화 전기자극장치 'Pain Block' 및 신제품 미용기기를 전시할 예정이다
유명 IP에 자신만의 상상력을 더해 참신하고 재미있는 콘텐츠를 만들 수 있는 기회가 열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