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트럭버스코리아, 'TGS' 모델 4종 자발적 리콜 실시

최상운 2018-09-0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상용차 생산업체인 만그룹의 한국지사인 만트럭버스코리아㈜ (대표 막스 버거)는 냉각수 누수 가능성이 발견된 'TGS' 덤프트럭 모델 총 1,191대에 대해 자발적 리콜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리콜 사유는 냉각 모듈 힌지 볼트의 머리 부분과 냉각수 상부 호스 간의 간섭으로 인한 냉각수 호스 마모가 발생할 가능성이 발견됐기 때문이며, 이를 방치할 경우 냉각수 누수 현상의 원인이 될 수 있다.

MAN 전체 제품에는 차량에 이상이 있을 시 이를 운전자에게 알리는 경고 시스템이 기본 장착되어 있으며, 냉각수 누수가 발생할 경우 정도에 따라 1, 2차에 걸쳐 경고를 하게 되어 있다. 이와 함께 엔진 냉각수 온도가 설정온도 이상으로 과도하게 상승할 경우 '엔진경고등'을 통해 운전자가 조치를 취하고 안전 운행을 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 일각에서 보도된 '냉각수 호스 마모에 의한 엔진 과열 및 파손'은 수차례 경고에도 불구하고 차량에 아무런 조치를 취하지 않았을 때 발생할 수 있는 경우로 그 가능성이 극히 낮다.

만트럭버스코리아는 이미 지난 5월부터 예방 차원에서 이번 시정 조치를 자체적으로 진행해 왔으나, 국토교통부와의 협의에 따라 지난 4일부터 공식 리콜 서비스로 전환했다.

리콜 대상 차량은 유로6 'TGS' 모델 4종으로, ▲ 'TGS 37 480 8X4 BB' ▲ 'TGS 37 500 8X4 BB' ▲ 'TGS 41 480 8X4 BB', ▲ 'TGS 41 500 8X4 BB'가 해당하며, 대상 차량은 만트럭버스코리아의 지정 서비스센터에서 점검 후 무상 부품 교체를 받을 수 있다. 리콜 대상 차량 소유자가 '냉각수 호스 마모에 의한 냉각수 누수'에 대한 점검 및 조치를 유상으로 받은 경우, 해당 전국 만트럭버스코리아 서비스센터에서 수리비 전액 보상 신청이 가능하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현대자동차는 지난 22일, 한국폴리텍대학 서울정수캠퍼스(서울 용산구 소재)에서 정비교육용 차량 교보재 기증식을 진행했다.
현대자동차가 최근 글로벌 시장조사업체 제이디파워(J.D Power)가 발표한 '2019 인도 신차품질조사((IQS, Initial Quality Study)'에서 베뉴 등 5개 차종이 '최우수 품질상(Segment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대표 백정현)가 재규어 랜드로버 공식 홈페이지와 페이스북 공식 채널에서 실시간으로 온라인 상담 서비스를 제공하는 '재규어 랜드로버 라이브 챗(Live Chat)'을 실시한다.
현대자동차(주)는 22일 서울 본사에서 2019년 4분기 경영실적 컨퍼런스콜을 갖고, 2019년 4분기 실적은 ▲판매 119만 5,859대 ▲매출액 27조 8,681억 원 ▲영업이익 1조 2,436억 원 ▲경상이익
기아자동차㈜는 '리그 오브 레전드 유럽 리그(League of Legends European Championship)' 파트너십 계약을 연장하고, 게임 제작사인 라이엇 게임즈(Riot Games)와 협업을 지속한다고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