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친환경목재 '우젠', iF 디자인 공공부문 수상

김미소 2009-12-1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SEOUL, Korea (AVING) -- <Visual News> LG하우시스(대표 한명호, www.lghausys.com)의 친환경 강화목재 '우젠(WOOZEN)'이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 중 하나인 독일의 'iF 디자인 어워드'에서 공공디자인 부문 상을 수상했다.

한강공원 안내사인물로 수상한 친환경 강화목재 우젠은 천연나무 느낌의 친환경 소재를 활용해 도심환경에 어울리는 섬세하고 간결한 디자인을 연출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우젠은 천연목분과 올레핀수지로 구성된 건축/조경자재로, 내구성과 내수성이 우수하며 장기간 사용해도 마모나 변형이 적고, 중금속 등의 유해성분이 없어 인체, 토양, 수질에 무해한 것이 특징이다.

LG하우시스 장식재사업부장 이승우 상무는 "소재에 대한 고정관념을 깨고 친환경 강화목재를 안내사인물로 사용한 것이 이번 수상의 주요 성과"라고 설명하면서 "우젠은 차별화된 디자인과 수분•충해 등에 강한 장점을 바탕으로 한강을 포함한 4대강 살리기 사업과 공공부문에서 시장 확대를 모색하고 있다"고 말했다.

우젠은 현재 교량, 산책로, 전망대 등 조경공간과 주거용/상업용 건물 등 건축공간에 주로 사용되고 있으며, 원재료인 목분과 수지의 재활용이 가능하고 천연목재나 방부목재를 대체할 수 있는 친환경 소재로 최근 각광받고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