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IoT 쇼케이스 영상] 다모아텍, 임피던스 측정 칩 활용한 '토양 수분 측정 모듈' 소개

이은실 2018-09-12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다모아텍은 9월 12일(수)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2018 IoT 쇼케이스'에 참가해 토양수분 측정 모듈을 선보였다.

다모아텍은 2015년에 설립된 국내 팹리스 업체로, 풍부한 경력을 지닌 아날로그 전문인력들로 구성된 센서 전문 개발회사다. 다모아텍이 이번 쇼케이스에서 선보인 토양수분 측정 모듈 모듈은 토양의 수분량에 따라 토양 용량성 유전율의 변화를 측정한다. 무선 통신을 이용해 현재 토양이 포함하고 있는 수분량의 데이터를 전송하는 시스템이다. 이는 스마트 관개시설 등을 구성하는 데 용이하다. 토양 수분 측정 모듈의 주요 기능은 다음과 같다. △배터리로 동작하는 초저전력 토양수분 측정 센서 △무선 통신 기능을 지원 (Wifi, Lora, Sigfox, BLE) △Impedance 측정 방식


기존 시장의 해외 제품들은 소비 전력이 높고 가격이 고가였다. 다모아텍은 그 점을 보완하기 위해 자체 개발한 칩을 사용함으로써 소비전력을 상당 수준까지 낮췄으며 경쟁력 있는 가격을 확보했다. 또한 인덕티브센싱 기술을 활용한 비접촉식 유량센서를 개발해 안정성, 초저전력, 원격검침 기능을 갖췄다.

정후민 다모아텍 대표는 "다모아텍의 토양수분 측정 센서와 스마트 유량계는 현재 전세계적으로 화두가 되고 있는 스마트팜 관련 제품이다"며 "스마트팜은 이미 유럽, 미국 등의 선진국에서는 집중적인 투자가 이루어지고 있는 분야다"고 말했다. 이어, 관련 산업 종사자들을 향해 "오늘 쇼케이스 현장에서 다모아텍의 기술력과 미래농업의 발전 가능성을 확인할 수 있을 것이다"며 "더욱 정진해 해외 시장에도 진출하겠다"고 포부를 전했다.

한편, 한국인터넷진흥원이 주관한 '2018 IoT 쇼케이스'는 시제품 단계 이상의 제품을 보유한 IoT 기업들이 원활하게 시장에 진입할 수 있도록 수요처 대상 제품 홍보 및 비즈니스 상담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개최됐다. 이 행사에는 스마트팜(생산·관리, 유통 등) 분야 IoT 기술·서비스 보유 기업 12개사가 참가해 스마트팜 산업 내 IoT 기술 및 서비스가 도입되고 있는 우수사례를 공유했다.

→ '2018 IoT 쇼케이스′ 특별 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넥슨(대표 이정헌)은 19일 자회사 넥슨게임즈가 개발 중인 MMORPG 신작 '히트2(HIT2)'의 티저 사이트를 열고 신규 영상을 공개했다고 밝혔다.
애플이 지난주 이사회를 열어 출시가 임박한 혼합현실(MR) 헤드셋을 시연했다고 블룸버그통신이 20일(현지 시각) 보도했다.
레이저(RAZER)가 데스크톱 PC용 컴포넌트 제품 4종의 신규 출시 소식을 20일 전했다.
삼성전자는 '갤럭시 버즈2 포켓몬 몬스터볼 커버 패키지'를 20일 오전 10시부터 한정 판매를 실시한 지 단 8분 만에 완판됐다.
㈜엔텍시스템(대표 김덕면)은 5월 18일(수)부터 20일(금)까지 3일간 서울 코엑스(COEX)에서 진행한 '2022 국제 전기전력 전시회'에 참가했다.
성남산업진흥원은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 프로젝트를 성공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