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2018 파리모터쇼서 '신형 프로씨드' 세계 최초 공개

최상운 2018-10-03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기아자동차㈜가 2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 포르트 드 베르사이유(Porte de Versailles) 박람회장에서 개막한 '2018 파리 국제 모터쇼(Mondial de L'automobile Paris, 이하 파리모터쇼)에서 '신형 프로씨드(ProCeed)'를 세계 최초로 선보였다.

이와 함께 씨드(Ceed) GT도 첫 선을 보였으며, SUV의 실용성에 친환경성을 더한 니로 EV도 유럽 시장에 최초로 공개했다.

신형 프로씨드(ProCeed)는 매력적인 디자인과 우수한 공간 활용성을 겸비한 슈팅 브레이크 타입의 모델로, 씨드(Ceed) 라인업 모델이 지닌 스포티함을 좀 더 과감한 디자인으로 표현했다.

신형 프로씨드는 전장 4,605mm, 전폭 1,800mm, 전고 1,422mm, 휠베이스 2,650mm로 씨드 5도어 및 스포츠왜건 모델보다 차체가 더욱 낮고 길며, 독특한 형태의 후면부가 마치 쿠페 같은 느낌을 부여한다.

신형 프로씨드는 ▲1.0리터 T-GDI 엔진 ▲1.4리터 T-GDI 엔진 ▲1.6리터 T-GDI 엔진 등 3종의 가솔린 엔진과 1.6리터 디젤 엔진을 갖췄다.

신형 프로씨드는 차량이 차로 가운데 부분을 유지하며 주행하도록 돕는 '차로 유지 보조(LFA, Lane Following Assist)' 기능을 적용했으며, 이 밖에도 ▲운전자 주의 경고(DAW) ▲후방 교차 추돌 경고(RCCW) ▲전방 충돌방지 보조(FCA) 등의 첨단 운전자 지원 시스템을 대거 갖춰 주행 시 안전 및 편의성을 높였다.

이 밖에도 스마트키를 가지고 일정 시간 테일게이트 주변에 머물면 자동으로 열리는 '스마트 파워 테일게이트'를 비롯해, ▲히티드 윈드실드 ▲히티드 시트 ▲1열 통풍시트 ▲무선 충전 시스템 등 다양한 편의사양도 적용했다.

유럽 전략형 모델인 신형 프로씨드는 내년 1분기 중 유럽 전역에서 판매될 예정이다.

신형 프로씨드와 함께 신형 씨드 GT(Ceed GT)도 공개됐다.

씨드 GT는 씨드(Ceed)의 고성능 버전으로, 차별화 된 디자인 요소를 적용하고 1.6리터 T-GDI 엔진을 탑재해 운전의 재미를 더한 것이 특징이다.

과감한 비례가 눈에 띄는 씨드 GT는 전면부, 후면부에 각각 신규 디자인의 범퍼를 적용하고 외관 곳곳에는 레드 컬러로 포인트를 주어 한층 스포티한 느낌을 강조했다. 씨드 GT는 2019년 1분기 중 유럽 시장에서 판매될 예정이다.

기아차의 첫 번째 순수 전기차인 니로 EV가 유럽에서 최초로 공개됐다.

니로 EV는 최고출력 150kW(204마력), 최대토크 395N∙m(40.3kgf·m)의 우수한 동력성능을 확보했으며, 1회 완전충전 주행가능거리는 ▲64kWh 배터리 기준으로 485km ▲39.2kWh 배터리 탑재 모델은 312km를 주행할 수 있다. (유럽 측정 기준)

올해 말 유럽 시장에서 판매될 예정인 니로 EV의 출시로 하이브리드,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전기차에 이르는 완전한 니로 라인업을 갖추게 되며, 기아차는 니로 EV가 전기차에 대한 유럽 고객들의 인식을 크게 개선하며 기아차의 판매 확대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기아자동차는 현지시간으로 10월 2일부터 14일까지 진행되는 이번 '2018 파리모터쇼'에서 1,820m2(약 550평)의 전시공간을 마련하고, ▲신형 프로씨드 ▲니로 EV 등의 신차와 친환경차, 양산차 등 차량 16대 및 엔진 전시물 등을 선보였다. (※ 일반공개일 기준)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기아자동차(주)는 쏠비치 호텔&리조트 양양 투숙 고객을 대상으로 기아차 프리미엄 플래그십 세단 THE K9 시승 기회를 제공하는 'THE K9 드라이빙 익스피리언스' 이벤트를 실시한다.
SK엔카 직영 온라인 플랫폼 SK엔카닷컴(대표 김상범)이 미네르바 스쿨과 신규 서비스 개발에 돌입한다고 19일 밝혔다.
현대자동차는 고성능 N으로부터 영감을 받은 디자인에 스포티한 주행감성을 더한'i30 N Line(아이써티 엔 라인)'의 외장 디자인을 공개하고 이달 24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현대차 중국 합자법인 베이징현대는 18일(현지시간) 중국 산동성 옌타이시(烟台市)에 위치한 중국기술연구소에서 중국 전용 스포티 세단 '라페스타(중국명 菲斯塔∙페이스타)'의 출시 행사를 가졌다.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최종식)가 영국 자동차소유주들을 대상으로 한 브랜드 만족도 조사에서 세계적인 자동차메이커들을 제치고 1위에 올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