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SS 2018] 사회적협동조합 구두만드는풍경, 맞춤형 구두 '아지오' 선봬

이은실 2018-10-04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사회적협동조합 구두만드는풍경은 10월 4일(목)부터 10월 6일(토)까지 총 3일간 벡스코 본관 제1전시장에서 열리는 제18회 2018 부산국제신발전시회 'BISS 2018'에 참가해 맞춤형 구두 '아지오'를 소개했다.

사회적협동조합 구두만드는풍경은 자주적인 조합 활동을 통해 장애인복지 향상, 선한 가치 창출과 나눔을 실천한다. 청각 장애인들이 가진 고도의 집중력과 세밀한 손 작업 능력을 바탕으로 장애 특성에 맞는 직무 직능 교육을 실시한다.


이번 전시회에서 소개한 수제화 브랜드 '아지오'는 청각 장애인들의 일자리 창출과 더불어 신발을 신는 사람들에게 질 좋은 맞춤형 수제구두를생산하는 데 목적을 두고 탄생했다. 현재 온오프라인 활발히 판매를 진행중이며 지난 9월에는 국회에서도 다양한 종류의 수제화 구두를 판매한 바 있다.

최홍일 아지오 사원은 "기존에는 남성 구두에 집중했다면 현재는 발 편한 신발을 찾는 여성들을 위한 맞춤형 구두도 함께 선보이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전통 신발산업의 중심지 부산에서 열린 부산국제신발전시회 'BISS 2018'은 국내 유일 신발 전문 전시회로 고품질, 기능성 신발, 원부자재, 신발 기계를 한곳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번 전시회에서는 신발 브랜드 패션쇼, 신발 생체역학 체험 등 다양한 이벤트를 준비했으며 신발 산업의 비전을 제시한다.

→'BISS 2018′ 특별 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8월 둘째 주 국내외 주간 전시회 및 웨비나를 소개한다.
디지털 액세서리 브랜드 엘라고(elago, 대표 앤드류 리)가 최근 레트로 열풍의 트렌드에 맞춰 SNS 이벤트를 진행한다.
과거 옷의 주름을 개선하기 위해서는 다리미판과 다리미를 준비하고 구겨진 옷 구석구석 일일이 다림질해야 하는 번거로움이 존재했다. 하지만 이제는 두개가 하나로 융합된 제품이 등장했다. 바로 벤처기업 디앤비소울이 개발한
코지마 경기총판 부천센터에서는 인기 제품 카이저(CMC-1300B)와 트론(CMC-990B)을 대상으로 '할인뉴딜' 행사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한국 유일의 컨벤션 전문미디어이자 그 자체가 온라인전시장인 'AVING NEWS'도 글로벌 온라인 전시장의 핫 스팟이 될 'MIK HOT SPOT(Made in Korea Online Exhibition)'을 통해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