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2018 인터브랜드' 글로벌 100대 브랜드서 종합 순위 36위 달성

최상운 2018-10-04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현대자동차㈜는 글로벌 브랜드 컨설팅 업체 '인터브랜드(Interbrand)'가 발표한 '2018 글로벌 100대 브랜드(Best Global Brands 2018)'에서 종합 브랜드 순위 36위, 자동차 부문 6위를 달성했다고 밝혔다.

브랜드 가치는 전년비 3% 상승한 135억 달러를 기록했다. ('17년 132억 달러)

현대차는 글로벌 100대 브랜드에 처음으로 이름을 올린 2005년 이후 올해까지 14년 연속으로 선정됐으며, 그 동안 브랜드 순위는 48계단, 브랜드 가치는 100억 달러가 오르는 등 괄목할만한 성장을 기록해왔다. (2005년 브랜드 순위 84위, 브랜드 가치 35억 달러)

특히 2015년부터는 4년 연속으로 종합 브랜드 순위 30위권 진입에 성공했다.

인터브랜드 관계자는 "현대차의 지속적인 브랜드 가치 상승 요인은 퓨처 모빌리티(Future Mobility)에의 투자 및 끊임없는 브랜드 이미지 제고 노력"이라며, "차세대 수소전기차 넥쏘의 출시와 고성능 N의 출범은 현대차의 앞선 기술력을 보여주는 동시에 현대차가 보다 차별적인 브랜드로 자리매김할 수 있는 토대를 구축했다."고 말했다.

현대차는 올해 3월 2018제네바 국제 모터쇼에서 차세대 디자인 방향성인 '센슈어스 스포티니스(Sensuous Sportiness)'를 발표하고 비례, 구조, 스타일링, 기술의 조화로 제품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노력해왔다.

또한 품질에 대한 노력을 바탕으로 J.D Power社 2018 미국 자동차 내구품질조사 일반브랜드 부분 2년 연속 3위를 달성했으며, 한국품질만족지수(KS-QEI) 조사 전 부문(준중형, 중형, RV, AS) 8년 연속 1위 쾌거를 이뤘다.

한편, 세계적으로 권위를 인정받고 있는 브랜드 컨설팅 업체 '인터브랜드'는 매년 전세계 주요 브랜드의 가치 평가를 실시, '글로벌 100대 브랜드'를 선정해 발표하고 있으며, 각 브랜드의 가치는 재무상황과 마케팅 측면을 종합적으로 측정해 각 브랜드가 창출할 미래 기대수익의 현재가치를 평가해 산정된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혼다코리아(대표이사 정우영)는 혼다의 차세대 CB 시리즈 '네오 스포츠 카페(Neo Sports Café)'의 미들급 스포츠 네이키드 모터사이클 2019년형 CB650R의 사전 예약을 실시한다고 21일 밝혔다.
토요타 가주 레이싱 월드 랠리팀(TOYOTA GAZOO Racing World Rally Team)이 지난 17일 스웨덴에서 열린 2019년 FIA 월드 랠리 챔피언십(WRC) 2차전에서 우승을 달성했다.
팅크웨어㈜(Thinkware, 대표 이흥복)가 고성능 차량용 공기청정기 '아이나비 블루 벤트(BLUE VENT) ACP-1000'을 지난 19일 출시했다고 밝혔다.
렉서스 코리아가 2019년식 LS의 출시를 기념하며 렉서스 프리미엄 멤버십(Lexus Premium Membership)내에 'LS 리워드 프로그램(LS Reward Program)'을 새롭게 선보였다고.
국내 직영 중고차 기업 K Car(케이카)가 지난해 차 맞교환 이용 고객의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를 발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