늘솜, 어린이 통학차량 안전 보조장치 '세이핑가드(Safe+ing Guard)' 출시

최영무 2018-10-1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어린이 안전사고 유형을 보면 차량의 승하차 중 발행하는 사고가 전체의 43.7%에 이르고 있으며, 이중에서도 후면 추돌이 46%로 항상 보이지 않는 위험에 노출되어 있다. 또 지난 7월에는 폭염 속 어린이집 통학차량에 아이가 방치됐다가 숨지는 안타까운 일들이 발생하면서 사고 재발을 막기 위해 정부와 기업에서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다.

이에 ㈜늘솜(대표 박철오)에서는 어린이 통학차량 안전 보조장치 '세이핑가드(Safe+ing Guard)'를 11일(목) 출시했다.

특허(제10-1898277호)받은 세이핑가드는 LED디스플레이를 통해 어린이 통학차량의 현재 상황을 뒤 따라오는 차량에 실시간 정확히 알려주어, 잠깐의 부주의로 발생할 수 있는 안전사고를 미연에 방지할 수 있는 어린이 통학차량 안전 보조장치이다.

특히 세이핑가드 '3 Safer System'은 아이들의 승하차를 위해 통학차량의 문이 열리면 '승하차 중입니다'라는 문구를 차량 후면의 LED디스플레이에 표출하는 '승하차 인식시스템'과 거리 센서를 통해 통학차량이 주행 중일 때 뒤차가 가까이 붙으면 '안전거리를 유지해주세요"라는 경고 문구로 보여주는 '안전거리 시스템', 또 아이들이 모두 안전하게 하차했는지를 O 또는 X로 표시해주는 '승차 확인 시스템' 등 어린이 통학차량 안전에 꼭 필요한 3가지 기능을 제공한다.

이 제품은 어린이 통학차량 외에도 노인 및 장애인 차량, 공익근무용 차량, 관용차, 학원, 택시 등의 다양한 용도로 사용할 수 있다

박철오 ㈜늘솜 대표는 "어린이보호차량에 대한 법규가 있지만 정확히 지켜지지 않아 일어나는 안전 사고가 많고, 특히 승하차 시 발생하는 사고가 증가하고 있어, 차량 안전 보조시스템인 '세이핑가드'를 통해 사고율이 조금이나마 줄어들었으면 한다"고 전했다.

한편, ㈜늘솜에서는 어린이 통학차량 안전 보조장치 '세이핑가드'와 함께할 전국 대리점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파인디지털(대표 김용훈)이 옥타코어 CPU를 탑재한 내비게이션 '파인드라이브 BF700 뉴' 모델을 선보였다.
현대자동차와 울산광역시는 22일 울산 동구 대왕암공원 차고지에서 '울산광역시 수소전기버스 시범사업 발대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대표이사 사장 디미트리스 실라키스)는 지난 20일에 경기도 용인에 위치한 메르세데스-벤츠 트레이닝 아카데미에서 '2018 코리아 테크마스터'를 성료했다고 밝혔다.
현대차그룹은 지난 9월 현대·기아차 북미 공장에 ▲'의자형 착용로봇(H-CEX)'을 시범 적용한 데 이어, 올 연말에는 ▲'윗보기 작업용 착용로봇(H-VEX)'까지 시범 적용해 독자 개발한 산업용 웨어러블 로봇의 기
현대자동차가 '동승석 릴렉션 컴포트 시트'를 적용하고 전방 충돌방지 보조 등 안전사양을 기본화해 상품성을 더욱 높인 2019년형 그랜저, 그랜저 하이브리드를 출시한다.
아시아종합기계는 10월 19일(금)부터 21일(일)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