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리보는 2018 G-FAIR KOREA] (주)아이엠케이, 책가방 및 배낭 완충기 전시 예정

박지완 2018-10-1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주)아이엠케이(대표 김기연)는 오는 10월 24일(수)부터 27일(토)까지 고양시 킨텍스(KINTEX) 제 1전시장에서 열리는 '2018 G-FAIR KOREA(대한민국우수상품전시회)'에 참가해 책가방 및 배낭 완충기을 전시할 예정이다.

배낭은 보행 시 매 걸음마다 최대 8배의 무게로 신체에 충격을 준다. 이는 성장기 어린이의 신체 발육을 저해하고 성인에게도 허리, 무릎 등 신체에 많은 부담을 준다는 의학계의 경고가 언론을 통하여 꾸준히 있어 왔다. 이에 (주)아이엠케이는 배낭끈에 간단히 부착하여 배낭의 충격을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는 장치를 개발하였다.

지난해 말 출시하여 미국, 인도, 말레이시아와 연간 80만 달러의 수출 계약을 체결하였으며,다른 해외 바이어와도 독점 판매권 계약을 추진 중에 있다.

한편, '2018G-FAIR KOREA(대한민국우수상품전시회)'는 경기도ㆍ전국중소기업지원센터협의회가 주최하며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KOTRA가 주관하고 산업통상자원부, 중소벤처기업부, 세계한인무역협회가 후원한다. 전시회 규모는 약 1,000개사, 1,100부스로 구성될 예정이며 전시품목은 다음과 같다. △생활용품 건축인테리어 △레저용품 △전기전자 △차량용품 △의료용품 △주방가구 △IT제품 등

→중소기업 우수상품 전시회 '지페어 코리아(G-FAIR KOREA)' 뉴스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페이퍼 샷(Paper shoot)은 8일(금)부터 12일(화)까지 독일에서 개최된 2019 프랑크푸르트 소비재 박람회 'AMBIENTE 2019'에서 다양한 소재로 꾸밀 수 있는 DIY디지털 카메라 "페이퍼 샷(Pa
OLBRISH는 8일(금)부터 12일(화)까지 독일에서 개최된 2019 프랑크푸르트 소비재 박람회 'AMBIENTE 2019'에서 기하학적 입체감을 모티브로 디자인해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베스트 오브 더 베스트"를
메세 프랑크푸르트는 8일(금)부터 12일(화)까지 독일에서 개최된 2019 프랑크푸르트 소비재 박람회 'AMBIENTE 2019'에 기간동안 참가 미디어들을 대상으로 "미디어 나이트"를 개최했다.
KROSNO는 8일(금)부터 12일(화)까지 독일에서 개최된 2019 프랑크푸르트 소비재 박람회 'AMBIENTE 2019'에서 카림라쉬드가 디자인한 다이닝 컬렉션을 선보였다.
Reisenthel은 8일(금)부터 12일(화)까지 독일에서 개최된 2019 프랑크푸르트 소비재 박람회 'AMBIENTE 2019'에서 청바지 소재로 만든 캐주얼 바구니 "CARRYBAG"을 선보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