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리보는 2018 G-FAIR KOREA] 베이비키스, 특허 기술 활용한 유아용 보온식판 처음으로 선보일 예정

조현진 2018-10-12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베이비키스는 오는 10월 24일(수)부터 27일(토)까지 고양시 킨텍스(KINTEX) 제 1전시장에서 열리는 '2018 G-FAIR KOREA(대한민국우수상품전시회)'에 참가해 유아용 보온식판을 전시할 예정이다.

유아용품 전문회사 '베이비키스'가 이번 전시에서 처음으로 선보이는 유아용 보온식판은 밥을 빨리 먹지 못하는 어린아이들을 위해 1시간 동안 음식을 일정한 온도로 유지해 주는 제품이다. 또한 어뎁터 연결 시 데우기가 가능해 별도로 음식을 데우지 않아도 된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이 제품은 터치 버튼 적용으로 조작이 쉽고 간편하고 디스플레이 조작부를 아이의 손이 닿지 않는 반대 방향으로 배치해 안전하기도 하며 보온식판 기술에 특허를 취득해 기술력을 인정받은 바 있다.

베이비키스 관계자는 "향후 다양한 제품군으로 육아에 지친 엄마, 아빠를 돕는 국내 최대 유아용품 전문기업을 목표로 성장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2018G-FAIR KOREA(대한민국우수상품전시회)'는 경기도ㆍ전국중소기업지원센터협의회가 주최하며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KOTRA가 주관하고 산업통상자원부, 중소벤처기업부, 세계한인무역협회가 후원한다. 전시회 규모는 약 1,000개사, 1,100부스로 구성될 예정이며 전시품목은 다음과 같다. △생활용품 건축인테리어 △레저용품 △전기전자 △차량용품 △의료용품 △주방가구 △IT제품 등

→중소기업 우수상품 전시회 '지페어 코리아(G-FAIR KOREA)' 뉴스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광산구 운남어린이도서관(구청장 김삼호)은 지난 6월 1일부터 22일까지 '미래사회에 대한 성찰을 더하다 2차 : 인공지능&나, 나답게 살아남기' 강연 및 탐방을 성료 했다.
'SEOUL FOOD 2019'는 식품 산업 전반의 글로벌 밸류체인 구축과 국내 중소중견 식품기업의 수출 지원을 목적으로 열렸다.
디엠 피에스(대표 박규종)는 오는 7월 11일(목)부터 13일(토)까지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제9회 스마트 디바이스 쇼 2019 (이하, KITAS 2019)'에 참가해 중소형 LED UV 프린터 DMP3060
엘라고(elago, 대표 앤드류리)에서는 여름시즌에 맞춰 애플사의 에어팟(Airpods)을 스크래치로부터 보호하는 에어팟2 무선충전모델 전용 케이스로 이번 시즌 빅 트렌드인 '네온 컬렉션'을 출시했다.
지난 6월 20일(목)부터 6월 22일(토)까지 코엑스에서 열리는 '2019 서울 국제 주류박람회'에서는 대한민국 대표 전통주 한자리에 모여 내방객들의 눈길을 모았다.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