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운드캣, 커스텀 이어폰·케이블 세미나 'SCS' 개최

최영무 2018-10-25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해외 커스텀 이어폰을 국내에 수입·유통하고 있는 음향기기 전문 기업 사운드캣(Soundcat, 대표 박상화)이 오는 11월 1일 커스텀 이어폰과 케이블 관련 세미나 'Super Custom Sound 2018'(이하 SCS)을 개최한다고 25일(목) 밝혔다.

커스텀 이어폰 대중화를 선도하는 사운드캣이 주최하고 64Audio, Brimar Audio 등 세계적인 커스텀 이어폰 브랜드가 함께 하는 이번 세미나는 '음악 감상의 최종점은 결국 마이파이다' 라는 캐치프레이즈로 최상의 사운드를 원하는 고객들과 함께 소통하며 하이파이 대중화를 목표로 마련된 행사다.

이번 행사에는 64Audio의 글로벌 세일즈 매니저 'Rock Hayes'와 Brimar Audio의 'Creevy Yu' 대표가 직접 커스텀 이어폰의 제작 프로세스부터 원리에 적용된 기술에 대한 설명, 그리고 케이블 제작 시연 등 커스텀 이어폰의 모든 것을 보여줄 예정이다.

세미나는 참가 신청자중 선착순 40명에게 참가 기회가 주어지며 행사 참가자에게는 추첨을 통해 40만원 상당의 64Audio 'Custom A3e', 그리고 10만원 상당의 Brimar社의 'The Grand Duke & Mini Cable' 등을 경품으로 증정하는 이벤트도 준비되어 있다.

사운드캣 관계자는 "진정한 음악 감상은 원음이 아닌 본인에게 가장 알맞은 소리에서 이루어진다"며 "자신에게 가장 맞는 소리를 원하는 고객을 위해 SCS를 기획했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행사는 오는 11월 1일 오후 6시부터 홍대 스페이스M에서 열린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늘 그렇게 주장했습니다만 CES는 지상 최고의 현장 MBA코스입니다.
경기컨텐츠진흥원이 지원-육성하고 있는 스타트업들이 'CES 2019'에 참가해 글로벌 시장 진출에 나섰다.
전시컨벤션산업위크(KOREA EXCON WEEK 2019)는 지난 16일부터 17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개최됐으며 '해외 협력'에 대한 정보를 제공했다.
'워라밸', '소확행'을 추구하는 시대다. 자신이 좋아하는 것에 몰두하며 나만의 시간을 행복하게 꾸려나가는 삶. 나의 삶에 활력을 주기 위해 매달 취미를 배달해주는 '하비인더박스'. 소비자들에게 일상 속 재미를 전달
교육용 코딩 로봇 '큐브로이드(CUBROID)'가 지난 1월초 미국 라스베가스에서 개최된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전시회인 CES 2019에서 멕시코 바이어와 60만불 수출 계약을 체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