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FA 2018] 현대자동차, 전기자동차 '코나 일렉트릭', '아이오닉 일렉트릭' 선보이며 미래 수소 사회 비전 제시

조현진 2018-11-0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현대자동차는 11월 1일(목)부터 11월 4일(일)까지 총 4일간 대구 엑스코(EXCO)에서 열리는 '대구국제미래자동차엑스포'에 참가해 전기자동차 코나 일렉트릭 (KONA Electric), 아이오닉 일렉트릭 (IONIQ Electric) 소개하며 미래 수소 사회에 대한 비전을 제시했다.

(사진 설명: 코나 일렉트릭 (KONA Electric))

자동차, 자동차 부품 제조 및 판매하는 완성차 제조업체 현대자동차는 인간중심적이고 환경친화적인 혁신 기술과 포괄적 서비스를 기반으로 최상의 이동성을 구현한 자동차를 개발하고 있다. 또한 이를 바탕으로 소비자에게 삶을 더욱 편리하고 즐겁게 영위할 수 있는 새로운 공간을 제공하고자 한다.

현대자동차는 '코나 일렉트릭' 절개물 및 수소 전기자동차 관련 전시물을 선보이며 현대자동차의 기술력을 소개했다. 더불어 어린이들을 대상으로 과학교실을 진행해 미래 수소 사회에 대한 비전도 제시하고 있다.

현대자동차가 이번 전시에서 주력으로 소개한 '코나 일렉트릭'은 올 4월 출시 후 국내 전기자동차 시장에서 큰 인기를 얻고 있다. 한번 충전으로 동급 최대 주행 거리인 약 406km 주행이 가능해 출퇴근용, 주말 나들이용 등에 걱정 없이 활용할 수 있다.


(사진 설명: 아이오닉 일렉트릭 (IONIQ Electric))

또한 2016년 현대자동차가 처음으로 선보인 전기자동차 '아이오닉 일렉트릭'은 1회 충전 시 약 200km 주행할 수 있으며 미래 지향적인 외관과 안정적인 주행으로 소비자들에게 지속적인 선택을 받고 있다.

한편, '대구국제미래자동차엑스포'는 대구광역시, 한국자동차공학한림원이 주최하며 엑스코, 지능형자동차부품진흥원이 주관했다. 이 전시에서는 전기차 I-PACE, 메르세데스 벤츠, 랜드로버 친환경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HEV) 차량, 독일 칼슨 최고급 튜닝카와 독일 지멘스, 프랑스 다쏘시스템, 스웨덴 이디아다를 비롯한 G화학, KT 등 글로벌 부품기업을 만나볼 수 있다. 또한 '대구국제미래자동차엑스포'는 대구시 지역 산업 성장을 유도하고 미래 자동차에 대한 시민의 이해와 공감대 형성을 위해 미래 자동차 관련 부품 서비스 및 제품을 소개하고 있다. ▲전기자동차 ▲자율주행 자동차 ▲튜닝카 ▲커넥티드카 ▲튜닝 부품 ▲스마트 자동차 부품 ▲무선통신기술 및 제품 등

→ '2018 대구국제미래자동차엑스포'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공통영상: 대구국제미래자동차엑스포, 'DIFA 2018' 현장스케치)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8월 다섯째 주 국내외전시회 및 박람회에 대해 알아보자.
피톤치드 생산 전문기업 숲에서(대표 정주훈)는 산림욕 효과가 탁월한 편백나무에서 고품질의 피톤치드를 대량 추출할 수 있는 독보적인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이러한 기술을 바탕으로 다양한 피톤치드 응용제품을 개발에 힘쓰
디지털 액세서리 브랜드 엘라고(elago,대표 앤드류 리)에서는 유연하고 부드러운 소재의 실리콘으로 제작된 엘라고의 스페셜한 세 번째 차량용 방향제 '엘립스 실리콘 방향제'를 26일 출시했다.
배랩은 숭실대학교 창업지원단의 지원을 받아 오는 10월 6일(일)부터 10일(목)까지 5일간 아랍에미리트 '두바이 월드 트레이드 센터'에서 열리는 두바이 정보통신박람회에 참가해 반도체기술로 인체유해 성분을 제거한 가
20년 전 종로구 삼청동의 작은공방에서 시작한 명품모자브랜드 '루이엘(luielle)'이 젠트리피케이션의 흐름속에서 잠시자리를 옮겼다가 20주년을 기념해 북촌한옥마을로 재입성했다.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